편집 2021.02.26 [18:19]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세종시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세종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종시, 관광안내지도 전면 개편
 
김정환 기자
광고
▲ 관광안내지도     © 김정환 기자


세종시가 관광안내지도 디자인을 한눈에 쏙 들어오도록 전면 개편했다.

 

세종시 관내 관광자원을 활성화하고 관광객들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나선, 이번 디자인 개편은 관내 신규 관광명소를 알리고 최신 트렌드에 따른 표기법을 활용해 시에 대한 관심과 호감도를 높이기 위해 추진했다. 

 

이번 개편은 문화체육관광부 지침에 따라 지난해 10월 개편에 착수해 2개월 간 제작을 거쳤으며, 신규 관광지 표기 ,각종 콘텐츠 반영 , 픽토그램 활용 ,이용자 중심 시각화 등을 주요 개편사항로 삼았다.

 

특히, 주요 관광지는 입체형으로 표기해 평면형 지도의 단조로움을 개선, 관광지 명칭이나 도로 등을 실제 지형도와 유사하게 제작해 경로 탐색이 용이하도록 했다.

 

시각적 편의를 고려해 관광지를 아이콘, 픽토그램, 별(★), 점(•) 등으로 표시했으며, 영문 표기를 병기했다. 


방문 빈도·접근성 등을 고려해 관광지 테마별 추천코스를 표기했고, 가볼만한 문화재 소개 등 문화재 관련 세부정보도 추가했다.

 

세종시는 개편한 관광지도에 대한 최종 검토를 거쳐 올초부터 배포할 예정이며, 관내 관광안내판 제작에도 활용할 방침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Sejong City, full reorganization of tourist information map]


Sejong City has completely reorganized the design of the tourist information map so that it can be easily seen at a glance.

 

In order to revitalize the tourism resources in Sejong City and increase the convenience of tourists, this design reorganization was promoted to increase interest and affinity for the city by notifying new tourist spots in the hall and using the notation according to the latest trends.

 

In accordance with the guidelines of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this reorganization began in October last year and was produced for two months, and the major reorganizations include marking new tourist destinations, reflecting various contents, utilizing pictograms, and user-centered visualization.

 

In particular, major tourist destinations are marked in three-dimensional format to improve the monotony of flat-type maps, and names of tourist destinations and roads are made similar to actual topographic maps to facilitate route navigation.

 

In consideration of visual convenience, tourist destinations are marked with icons, pictograms, stars (★), and dots (•), and written in English.


In consideration of the frequency and accessibility of visits, recommended courses by the theme of the tourist destination were marked, and detailed information related to cultural properties, such as introduction of cultural properties worth visiting, was also added.

 

The city is planning to distribute the reorganized tourist map from the beginning of this year after final review, and it will also be used in the production of tourist information boards in the building.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1/04 [13:2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2021 대백제전 포스터 디자인 공모전 수상작 발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