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2.26 [18:19]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지방의회
국회
정당
인물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의회 예결위, 산업건설위원회 소관 예산안 심의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시의회 전경     ©김정환 기자

 

대전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가 4일 제3차 회의를 열고 2021년도 대전광역시 예산안 및 2020년도 제5회 추가경정예산안 중 산업건설위원회 소관 예산안을 심사했다.  
  

시장이 제출한 2021년도 대전광역시 예산안 총규모는 전년도 대비 5.6%인 3,004억 6,200만원이 증액된 5조 6,818억 3,300만원이고, 제5회 추가경정예산안 총규모는 기정예산 대비 0.1%인 44억 5,100만원이 감액된 5조 9,326억 2,900만원으로 심사 후 예산안 조정을 거쳐 오는 14일 제3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된다.
 

산건위 예산안 심사에서 정기현 의원(더불어민주당, 유성구 3)은 지방투자촉진보조금 지급이 저조한 것에 대해 지적하며, 대전시 차원에서 투자 유치에 가시적인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요청하고, 또한, 노후택시 대폐차 비용지원은 노후택시로 인한 교통사고 발생 우려 및 승객들의 불편 해소를 위한 사업으로 운영이 어려운 법인택시 지원만 삭감된 것에 대해 문제를 제기했다.

 

[Daejeon City Council Preliminary Committee deliberates on the budget under the jurisdiction of the Industrial Construction Committee]

 

The Daejeon City Council Budget and Accounting Special Committee held the third meeting on the 4th and reviewed the budget of the Daejeon Metropolitan City for 2021 and the 5th additional amendment budget for 2020.
 

The total size of the 2021 Daejeon Metropolitan City's budget submitted by the mayor is KRW 5,681.83 billion, an increase of 5.6% or 30.4 billion KRW,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The final decision will be made at the 3rd plenary session on the 14th after reviewing and adjusting the budget to 5,932.6 billion won, reduced by 10,000 won.
 

In the review of the budget bill of the Sangeon Commission, Rep. Ki-Hyun Jeong (Democratic Party, Yuseong-gu 3) pointed out that the subsidies for local investment promotion were low, and requested that Daejeon City make efforts to achieve visible results in attracting investment. The large scrap car cost support raised a question about the reduction of only corporate taxi support, which is difficult to operate as a project to relieve concerns about traffic accidents caused by old taxis and passengers' inconvenience.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30 [21:4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2021 대백제전 포스터 디자인 공모전 수상작 발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