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10.16 [20:26]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지방의회
국회
정당
인물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정치 > 지방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민의힘 장동혁 위원장, 중기부 이전저지 힘 모으자...
 
김정환 기자
광고
▲ 더불어민주당 천막농성장을 방문한 장동혁 위원장(우측)     © 김정환 기자


국민의힘 대전시당 장동혁 위원장이 2일 오전 '중기부 대전존치를 위한 민주당 천막농성장'을 방문 민주당 관계자들을 만난자리에서 '중기부 이전을  철회시키기 위해 여당이 이렇게까지 나서준데 대해 대전시민의 한 사람으로 감사하다'고 인사를 나눴다.

 

장 위원장은 '최근 중기부 이전 공청회가 공식 절차에 들어가 내부적으로는 이미 이전 결정이 난 것 아니냐는 얘기들이 오간다'며 '이럴 때 일수록 대전시민 목소리를 한 곳에 모아 청와대에 전달해야한다'고 현 상황의 절실함을 전했다.

 

장 위원장은 또 '대전시민의 뜻을 전달할 체계적이고 일관된 기구가 절실한 시점'이라며 '우리국민의힘이 협의체 구성을 제안한 이유'라고 설명했다.

 

'여당 입장에서 이렇게 천막당사까지 운영하며 농성하는 것이 쉽지 않은 일'이라고 다시 한번 강조한 장위원장은 '민주당이 천막농성과 함께 시민의 뜻을 한데 모을 협의체 구성에 앞장서 달라'고 주문했다.

 

장 위원장은 '중기부 대전 존치를 위해서는 누가 무엇을 했느냐가 중요한 것이 아니다'라며 '대전시민의 뜻을 제대로 결집해 이낙연 대표와 진영 장관이 대전시민에게 한 약속을 지키도록 모두가 하나 되는 것이 중요하다'고 힘주어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People's Power Chairman Donghyuk Jang, let's join forces to stop the relocation of the Mid-term Ministry...]


People's Strength Daejeon City Party Chairman Dong-hyuk Jang visited the Democratic Party Tent Agricultural Growth for the Respect of Daejeon in the morning of the 2nd and met Democratic Party officials at the meeting of the Democratic Party's officials. 'Thank you for that.'


Chairman Jang said,'The recent public hearing before the Mid-term Ministry has entered into the official process and internally, there are talks about whether the relocation decision has already been made.' He said,'In this case, the voices of Daejeon citizens should be gathered in one place and delivered to the Blue House. Conveyed the desperateness of.


Chairman Jang also explained that'this is the time when there is a desperate need for a systematic and consistent organization to communicate the will of the citizens of Daejeon.'


Chairman Jang, who once again emphasized that'it is not easy for the ruling party to operate and set up a tent party like this,' ordered that the Democratic Party take the lead in organizing a council to gather citizens' will together with the tent camp.


Chairman Jang said,'It is not important who did what in order to survive in Daejeon in the mid-term.'It is important for everyone to become one so that they can properly unite the will of Daejeon citizens and keep the promise made by Lee Nak-yeon and Minister Jin Young to the citizens of Daejeon. 'He said energetically.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2/02 [11:4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장동혁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자치경찰위원회, 출범 100일 거리홍보 실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