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유성구, 원격근무 위해 스마트워크센터 구축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0/12/02 [10:37]

대전유성구, 원격근무 위해 스마트워크센터 구축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0/12/02 [10:37]
▲ 유성구, 스마트워크센터 조성     © 김정환 기자


대전유성구가 전국 기초 지자체 최초로 원격근무를 위한 스마트워크센터를 구축하고 직원들의 워라밸(일-생활 균형)과 코로나19 예방 두 마리 토끼를 잡는다고 2일 밝혔다.

 

유성구는 지난 1일 진잠도서관과 노은도서관의 유휴공간을 활용해 약 20여 명이 근무할 수 있는 워크센터를 구축하고 오는 2021년 상반기까지 임산부와 자녀돌봄 직원을 우선 대상으로 시범운영에 나선다.

 

이와 함께 청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등 비상시를 대비해 관내 4개 도서관 정보화실에 100명 규모의 사무실 운영체계를 구축하고 재택근무용 노트북 42대를 추가 구입해 코로나19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고 있다.

 

스마트워크센터란 4차 산업혁명의 시대, 시간과 공간에 제약받지 않고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업무를 볼 수 있는 미래형 사무공간을 말한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행정기관도 이제는 기존 집단근무체계를 탈피하고 효율적이고 혁신적인 새로운 근무환경을 도입할 필요가 있다”며, “이번에 조성된 스마트워크센터가 유성구 공무원들의 워라밸을 보장하고, 분산 근무로 코로나19 예방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Yuseong-gu builds a smart work center for remote work]


Daejeon Yuseong-gu announced on the 2nd that it will build a smart work center for remote work for the first time in the nation's basic local governments, and catch two rabbits for the prevention of Corona 19 and the work-life balance of employees.

 

On the 1st, Yuseong-gu will use the idle spaces of Jinjam Library and Noeun Library to build a work center that can work for about 20 people, and will start a pilot operation for pregnant women and child care staff by the first half of 2021.

 

In addition, in preparation for emergencies such as the outbreak of Corona 19 confirmed in the office, the office operating system of 100 people has been established in the four library information rooms in the building and 42 additional laptops for working from home are being purchased to proactively respond to Corona 19.

 

A smart work center refers to a futuristic office space where you can conveniently view your work anytime, anywhere without being restricted by time and space in the era of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Jeong Yong-rae, head of Yuseong-gu, said, “The administrative agency now needs to break away from the existing group work system and introduce an efficient and innovative new working environment.” “The smart work center created this time guarantees the work balance of Yuseong-gu public officials and provides distributed work. It will be able to greatly contribute to the prevention of Corona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1/23
광고
광고
대전학 과 함께 하는 대전이 좋다!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