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1.22 [16:05]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도, 지역건설산업 경기부양 총력...종합계획 마련
 
김정환 기자
광고
▲ 충남도청사(드론촬영)     ©충남도 제공

 

충남도가 지역건설산업 경기부양을 위한 종합계획 마련에 나섰다.
 
건설업계 수주율을 높이기 위한 방안마련에 나선 충남도는 26일 도청에서 ‘충남도 지역건설산업 활성화 계획 수립 연구용역 최종 보고회’를 개최했다.

 

지난 5월 한국건설산업연구원과 함께 효율적인 지역 건설산업 육성 정책을 마련하기 위한 연구용역에 착수한 충남도는 이날 최종 보고회에 도와 시군 관계자를 비롯한 충남건설단체엽합회 9개 단체, 용역 수행기관인 한국건설산업연구원 등이 참석했다.

 

연구용역은 지역건설산업의 현황과 문제점을 조사‧분석하고, 이에 대한 대응방향과 실질적인 정책을 마련하는 것에 초점을 뒀다.

 

최종 보고서에 따르면 2019년 기준 도내 건설업체의 지역 내 수주율은 29%(공공 47.8%, 민간 19.6%)인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타 시도에 비해 저조한 수치로, 특히 민간부문 수주율은 전국 최하위권에 머물러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지역 민간업체 참여율을 보면 서산이 5%로 가장 낮았고, 부여 8.6%, 금산 10.7%, 계룡 12.5%, 아산 18.3%, 당진 15% 등의 순이었다.

 

충남도는 이러한 문제를 인식, 지역건설업체 수주율을 높이고, 지역생산 건설자재 및 지역건설장비 사용, 일자리 창출 등 지역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한 중점추진과제를 최종보고회에 담았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Chungnam Province, total stimulus of the local construction industry...Preparation of a comprehensive plan]

 

Chungnam-do began to prepare a comprehensive plan for stimulating the local construction industry.
 
On the 26th, Chungnam-do, which began to devise a plan to increase the construction industry's order rate, held a “final report on the establishment of a plan to revitalize the local construction industry in Chungnam-do” at the provincial office.

 

Chungnam-do, which started a research service in May with the Korea Institute of Construction Industry, to prepare an efficient local construction industry promotion policy, attended a final briefing session on this day, and 9 organizations of Chungnam construction group meetings including city and county officials, and Korea E&C Industry researchers and others attended.


The research service focused on researching and analyzing the current status and problems of the local construction industry, and preparing a response direction and practical policy.

 

According to the final report, as of 2019, construction companies in the province had a regional order rate of 29% (47.8% for the public and 19.6% for the private sector).

 

This is a lower figure compared to other cities, and in particular, the private sector order rate was found to be at the lowest in the nation.

 

When looking at the actual participation rate of local private companies, Seosan was the lowest at 5%, followed by Buyeo 8.6%, Geumsan 10.7%, Gyeryong 12.5%, Asan 18.3%, and Dangjin 15%.

 

Chungnam-do recognized this problem, raised the order rate of local construction companies, and put in the final briefing session the key initiatives to revitalize the local construction industry, such as the use of locally produced construction materials and local construction equipment, and job creation.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26 [20:2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진뉴스] 하얀 눈속에 묻힌 세종시 설경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