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3.03 [17:36]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천안,아산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천안,아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친환경 인프라 구축으로 쾌적한 도시 만들것...
 
김정환 기자
광고
▲ 환경녹지국장 김문수     © 김정환 기자

 

충남 아산시가 파란 하늘과 깨끗한 공기를 후손들에게 돌려주겠다고 밝혔다.


아산시는 25일 김문수 환경녹지국장이 서면브리핑을 통해 친환경 인프라 구축 및 시민 환경서비스 확대를 위한 추진상황 및 향후계획을 발표하면서 이같이 말했다.

 

‘코로나19’ 재확산 우려로 서면브리핑을 시작한 아산시는 코로나19 진정시까지 당분간 서면브리핑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이날 환경녹지국 브리핑 내용은 기후환경 개선으로 미세먼지 및 온실가스 감축, 대기개선 및 생태계 복원을 통한 시민 안심환경 조성, 자원순환을 통한 깨끗한 환경 제공, 건강한 산림자원 조성, 녹지조성으로 시민 휴식공간 대폭 확대를 위한 추진현황 및 향후계획 등을 담았다.

 

기후환경 개선으로 미세먼지 저감 등을 위해 전국최초「충남 서북부 미세먼지대응 지방정부연대 행정협의회」창립총회를 개최하여 인근 지자체와 공동대응하고,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친환경 자동차 보급 등 노디젤 정책과 함께 미세먼지 민감계층에 대한 지원사업과 알림시스템 구축 등을 강화했다.

 

친환경 대중교통 보급 확산을 위해 전기시내버스를 충남 최초로 도입한 이래 충남 최다로 13대가 운행 중에 있으며, 수소시내버스 또한 충남 최초로 4대가 12월부터 노선에 투입될 예정이고, 이에 맞춰 버스․승용 동시충전이 가능한 초사 수소충전소도 11월중 운영을 개시할 예정이다.


특히 아산시는 시민에게 쾌적한 공기를 제공하고자 추진한 150만 그루 나무심기는 48억 원을 투입 산업단지 인근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 및 도심 내 식재사업을 추진하였으며, 현재 목표대비 109만 그루를 식재하여 73% 완료하였으며, 목표를 200만 그루로 상향 설정하여 사업을 확대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문수 환경녹지국장은 “시민의 생명과 안전이 최우선이라는 시정운영 방향에 부응하기 위하여 환경적으로 건전하고 개발과 보전이 조화를 이루는 체계를 구축토록 하고, 34만 아산시민과 함께 후손들에게 파란 하늘과 깨끗한 공기를 돌려줄 수 있는 녹색환경도시 조성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Asan City will make a pleasant city by building eco-friendly infrastructure...]

 

Chungnam Asan City announced that it would return the blue sky and clean air to the descendants.


The city of Asan said on the 25th, when the Director of Environment and Greenery Bureau Kim Moon-soo announced the progress and future plans for the establishment of eco-friendly infrastructure and expansion of environmental services for citizens through a written briefing.


Asan City, which started a written briefing due to concerns about the re-proliferation of'Corona 19', plans to go for a written briefing for the time being until the Corona 19 complaints.
 
The briefing of the Environment and Greenery Bureau on this day is to reduce fine dust and greenhouse gases by improving the climate environment, to create a safe environment for citizens by improving the atmosphere and restoring the ecosystem, to provide a clean environment through resource circulation, to create a healthy forest resource, and to significantly expand the rest space for citizens by creating green spaces. It contains the current status of promotion and future plans.


In order to reduce fine dust by improving the climate environment, the nation's first inaugural general meeting of the ``Administrative Council of Local Government Solidarity for Response to Fine Dust in Northwest Chungcheongnam Province'' was held to jointly respond with local governments, along with no-diesel policies such as early scrapping of old diesel vehicles and supply of eco-friendly vehicles It has strengthened support projects and notification systems for the fine dust sensitive class.


Since the first introduction of electric city buses in Chungnam for the spread of eco-friendly public transportation, 13 vehicles have been in operation, the largest number in Chungnam, and 4 hydrogen city buses are also scheduled to be put on the route from December for the first time in Chungnam. This possible super-sa hydrogen charging station is also scheduled to start operating in November.


In particular, Asan City invested KRW 4.8 billion in planting 1.5 million trees to provide pleasant air to citizens, and created a fine dust-blocking forest near the industrial complex and promoted a planting project in the city center, and planted 1.09 million trees compared to the current target. % Completed, and the project was expanded by raising the target to 2 million.


Moonsoo Kim, head of the Environment and Greenery Bureau, said, “In order to meet the direction of municipal administration that the life and safety of citizens is the top priority, we will establish a system that is environmentally sound and harmonizes development and conservation, and provides blue skies and cleanliness to our descendants with 340,000 Asan citizens. We will do our best to create a green environment city that can return air.”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25 [11:4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대전/세종/충남 제102주년 3.1절 기념식 개최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