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0.11.28 [11:19]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지방의회
국회
정당
인물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정치 > 지방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청권 4개 시․도지사,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 추진 합의
 
김정환 기자
광고
▲ 충청권 4개 시ㆍ도지사,‘충청권 메가시티’추진 합의 (1)_왼쪽부터 허태정 대전시장, 이춘희 세종시장, 이시종 충북도지사, 양승조 충남도지사     © 김정환 기자

 

충청권 4개 시도지사가 충청권의 동반발전을 도모하고 국가 균형발전을 선도하기 위한‘충청권 메가시티’ 추진에 합의했다.

 

허태정 대전시장과 이춘희 세종시장,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양승조 충청남도지사는 20일 오전 9시 국립세종수목원에서 열린 충청권 행정협의회에서‘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메가시티) 추진’을 위한 합의문을 채택하고 충청권 공동안건에 대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채택된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메가시티) 추진 합의문’에는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 추진을 위한 4개 시․도 간 상호 협력 강화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 전략수립을 위한 연구용역 공동 수행 ,충청권 광역철도망 등 충청권 광역사업 추진 적극 협력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 추진을 위한 협의체 구성 및 충청권행정협의회 기능 강화 등 충청권 동반성장을 위한 공동노력 등의 조항이 담겨있다.

 

충청권 메가시티 추진은 인구와 자본의 수도권 집중화로 인한 지역 인구 유출과 기업 투자 감소 등 국가의 불균형 문제가 지역뿐 아니라 대한민국의 지속가능한 발전에 큰 걸림돌이라는 문제의식에 따른 것이다.

 

이날 시․도지사 4인은 수도권 집중 및 일극화에 대응해 인구 550만 이상의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을 구축하고 지역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해 충청권을‘메가시티’로 육성․발전시키기로 뜻을 모았다.

 

이밖에도 ‘충청내륙권 도시여행 광역관광 개발사업’, ‘충청권 실리콘밸리 조성’, ‘충청권 자율주행 상용화 지구 조성’, ‘KBS 충남방송총국 설립 추진’등 충청권 광역사업의 추진을 위해 4개 시․도가 공동협력하기로 했다.

 

회의에서 허태정 대전시장은 “충청권 4개 시도는 동일한 역사와 문화를 영유해온 지역 공동체인 만큼 지역 이기주의를 버리고 경제, 교통, 문화, 교육, 복지 등 전 분야를 공유하는 하나의 경제권․생활권을 형성해 나가자”고 강조했다.

 

이춘희 시장은 “충청권은 행정수도의 실질적 완성과 국가 균형발전의 모델을 만들 수 있는 운명 공동체”라며 “앞으로 대한민국의 역사를 새로 쓰는 활기찬 미래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충청권 광역경제권역 형성을 위해 지속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양승조 지사는 “충청권 4개 시·도의 상생 협력은 지역과 국가 발전을 위해 양보할 수 없는 가치”라며 “지난 10월 29일 충남과 대전의 혁신도시가 확정·고시된 일은 충청권의 단합된 힘과 역량을 여실히 보여주는 사례”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Four Mayors and Do Governors in the Chungcheong region agreed to promote the'Chungcheong Regional Living Economy Zone']

 

Four provincial governors in the Chungcheong region agreed to promote the “Chungcheong region mega city” to promote shared development in the Chungcheong region and lead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Daejeon Mayor Huh Tae-jeong, Mayor Lee Chun-hee, Chungcheongbuk-do Governor Lee Si-jong, and Chungcheongnam-do Governor Yang Seung-jo adopted an agreement for ``Promotion of the Chungcheong Regional Living Economy (Mega City)'' at the Chungcheong Administrative Council held at 9 am on the 20th at the National Arboretum. We discussed cooperation plans for
 

In the'Chungcheong Regional Living Economic Zone (Mega City) Promotion Agreement' adopted on that day, strengthening mutual cooperation between the four cities and provinces to promote the large-area living economy in the Chungcheong area, jointly conducting research services for establishing a strategy for the large-area living economy in the Chungcheong area, metropolitan railroad network, etc. It contains provisions on joint efforts for shared growth in the Chungcheong region, such as active cooperation in promoting large-area projects in the Chungcheong region, organizing a consultative body for promoting the large-area living economy in the Chungcheong region, and strengthening the function of the Chungcheong administrative council.

 

The promotion of the Chungcheong megacity is based on the awareness that the national imbalance problem, such as the outflow of local population and the decrease in corporate investment due to the concentration of population and capital in the metropolitan area, is a major obstacle to the sustainable development of Korea as well as the region.

 

On this day, four Mayors and Do Governors agreed to build a large-area living economy zone in the Chungcheong area with a population of more than 5.5 million in response to the concentration and polarization of the metropolitan area, and to foster and develop the Chungcheong area as a “mega city” by strengthening the global competitiveness of the region.

 

In addition, four cities and provinces to promote large-area projects in the Chungcheong region, such as'Chungcheong inland city travel wide-area tourism development project','Chungcheong area silicon valley development','Chungcheong area self-driving commercialization district', and'KBS Chungnam Broadcasting Office establishment promotion'. I decided to cooperate.

 

At the meeting, Mayor Heo Tae-jeong said, “As the four provinces in the Chungcheong area are local communities that have inherited the same history and culture, let’s abandon local egoism and form a single economic and living area that shares all fields such as economy, transportation, culture, education, and welfare. I emphasized.

 

Mayor Lee Chun-hee said, “The Chungcheong area is a destined community that can create a model for the substantial completion of the administrative capital and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We will continue to cooperate to form a regional economic zone in the Chungcheong area to create a vibrant future that rewrites the history of Korea. I said.

 

Governor Yang Seung-jo said, “The win-win cooperation between the four cities and provinces in the Chungcheong region is a value that cannot be compromised for the development of the region and the country.” “The fact that the innovative cities of Chungnam and Daejeon were confirmed and announced on October 29th was the unified strength of the Chungcheong region and It is an example that clearly demonstrates our capabilitie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20 [15:4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서천읍성에서 방어시설 해자와 목인 발견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