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1.26 [17:53]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 대덕구 읍내동 집중관리지역 추가
 
김정환 기자
광고
▲ 미세먼지 상세구역도     ©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목상동·대화동에 이어 대전산업단지 인접 주거지역 읍내동 일부 0.00257㎢를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으로 추가 지정한다고 17일 밝혔다.

 

신규 지정된 읍내동을 포함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3곳에 대한 지원 사업은 내년부터 본격 추진될 예정이다.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은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제22조에 따라, 시장·군수·구청장이 지정할 수 있으며, 미세먼지 취약계층의 건강피해를 예방하고 최소화하기 위해 집중 관리하는 지역을 말한다.

 

추가 지정된 읍내동 지역은 산업단지에 인접해 있어 대기오염에 취약하고,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 노인복지시설 등 미세먼지 취약계층 이용시설이 밀집해 있어,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지정요건을 충족한다.

 

대전시는 지난 10월 지역주민에 대한 의견수렴을 거쳐 최근 환경부와 지정 구역 및 관리계획에 대한 협의를 마쳤다.

 

대전시는 지난 3월 24일 전국 6개 광역시 중 최초로 대전산업단지인접 주거지역인 대화동과 대덕산업단지 인접 주거지역인 목상동 일부 2개 구역 0.69㎢를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으로 지정한바 있어, 이번 추가 지정으로 대전의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은 모두 3곳으로 늘어났다.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이 모두 대덕구 소재 산업단지 인접 주거지역에 선정된 이유는, 대전시가 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지정을 위해 작년 4월부터 오는 2월까지 추진한‘미세먼지 집중관리구역 지정 및 관리방안 마련을 위한 연구’결과에 따른 것이다.

 

연구 결과에는 미세먼지 농도, 취약계층 밀집도, 대기오염물질 배출량 등의 지역특성을 종합적으로 반영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City, Daedeok-gu Eupnae-dong intensive management area added]

 

Daejeon City announced on the 17th that it will additionally designate 0.00257㎢ of Eupnae-dong, a residential area adjacent to the Daejeon Industrial Complex, as an intensive fine dust management area following Moksang-dong and Daehwa-dong.

 

The support project for three intensive fine dust management areas, including Eupnae-dong, newly designated, is expected to be promoted in earnest from next year.

 

In accordance with Article 22 of the'Special Act on Fine Dust Reduction and Management', the fine dust intensive management area can be designated by the head of a mayor, county, or ward, and refers to an area that is intensively managed to prevent and minimize the health damage of the vulnerable groups of fine dust. .

 

The additionally designated Eupnae-dong area is close to the industrial complex, so it is vulnerable to air pollution, and facilities for the vulnerable class of fine dust such as daycare centers, kindergartens, elementary schools, and welfare facilities for the elderly are concentrated, meeting the requirements for fine dust intensive management zone designation.

 

Daejeon City recently ended discussions with the Ministry of Environment on designated areas and management plans after collecting opinions from local residents in October.

 

On March 24, the city of Daejeon designated two areas of 0.69㎢ as an intensive management area for fine dust, the first of six metropolitan cities in the country, Daehwa-dong, a residential area adjacent to the Daejeon Industrial Complex, and Moksang-dong, a residential area adjacent to the Daedeok Industrial Complex. As a result, the concentration of fine dust management areas in Daejeon has been increased to three.

 

The reason why all the fine dust intensive management zones were selected as residential areas adjacent to the industrial complex located in Daedeok-gu was the'fine dust intensive management area designation and management plan', which Daejeon City promoted from April last year to February of last year to designate the intensive fine dust management area. It is according to the results of the research for preparation.

 

The research results comprehensively reflected regional characteristics such as fine dust concentration, density of vulnerable groups, and air pollutant emission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17 [11:3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진뉴스] 하얀 눈속에 묻힌 세종시 설경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