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0.12.04 [18:25]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덕e로움 발행액 800억 돌파...
올해 당초 목표액의 3배 이상 발행, 내년 1000억 발행 예정
 
김정환 기자
광고
▲ 박정현 구청장이 대덕e로움 카드를 선보이고 있다.     © 김정환 기자


대전대덕구가 지역 소상공인 지원과 지역경제 살리기를 위해 발행하고 있는 지역화폐 대덕e로움 발행액이 800억 원을 넘어섰다고 16일 밝혔다.

 

807억 원이 발행된 대덕e로움 사용현황을 보면, 연령대별로는 40대 30%, 50대 29%, 60대 이상 17%, 30대 16% 등 주로 소비 주도층에서 사용하고 있고, 업종별로는 음식업 36%, 유통업 27%, 의료업 16%, 학원·레저 8%, 주유소 7% 등 주민생활과 밀접한 분야에서 주로 사용되고 있다.

 

대덕e로움은 지난해 7월 대전시 최초로 출시된 이래, 폭발적인 인기에 힘입어 160억 원이 발행된 바 있다. 올해 발행 목표액은 300억 원이었으나 15일 현재 807억 원이 발행됨에 따라, 연말까지 당초 목표액의 3배가 넘는 1000억 원을 발행할 것으로 보인다.

 

대덕e로움은 지난 6월 전국 230개 지역화폐 발행 지방자치단체 중 최초로 국가대표브랜드 대상을 수상했고, 9월엔 우리나라 최고의 정책연구 학회인 한국정책학회로부터 지역화폐 최초로 정책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또한 대덕e로움은 지난 9일 대전시의회 행정사무감사에서 논란이 일었던 지역화폐 사용의 자치구별 소비쏠림현상과 관련, 원도심과 신도심 자치구 간 소비쏠림현상을 완화시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5~10월 기간 동안, 대전시 지역화폐 온통대전의 사용액을 보면 원도심(동구, 중구, 대덕구) 29%, 신도심(서구, 유성구) 71%로 신도심으로의 소비쏠림현상이 크게 나타났으나, 대덕e로움 사용액까지 포함할 경우 원·신도심의 소비쏠림 비율은 34%:66%로 5% 정도 낮아졌다.

 

대덕구의 경우 인구수와 소상공인 점포수 등 경제규모 면에서 대전시 5개 자치구 중 가장 작은 규모임에도, 대덕e로움 발행으로 관내 지역화폐 총 사용액은 온통대전만 사용할 경우보다 2배 증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deok eRoum issuance exceeded 80 billion...]

 

Daedeok-gu, Daejeon, announced on the 16th that the issuance of the local currency Daedeok e-roum exceeded 80 billion won to support local small businesses and save the local economy.


Looking at the current use of Daedeok Eloum, which has been issued KRW 80.7 billion, by age group, 30% in their 40s, 29% in their 50s, 17% in their 60s and over, and 16% in their 30s, etc. %, distribution industry 27%, medical industry 16%, academy/leisure 8%, gas station 7%, and so on.

 

Since its first release in Daejeon in July of last year, Daedeok e-Roum has been issued 16 billion won thanks to its explosive popularity. The target amount for issuance this year was KRW 30 billion, but as of the 15th, KRW 80.7 billion was issued, and it is expected to issue KRW 100 billion by the end of the year, more than three times the original target amount.


In June, Daedeok e-Roum was the first of the 230 local governments that issued local currency nationwide to receive the National Representative Brand Grand Prize, and in September, it was the first local currency policy award from the Korea Policy Association, the best policy research society in Korea.


In addition, Daedeok e-Roum was found to alleviate the consumption concentration between the original and new districts in relation to the controversial consumption of local currency in each autonomous district, which was controversial during the Daejeon City Council's administrative affairs audit on the 9th.


During the period from May to October, when looking at the amount of use of all local currency in Daejeon, 29% of the original city center (Dong-gu, Jung-gu, and Daedeok-gu) and 71% of the new city center (Seo-gu, Yuseong-gu) showed a large amount of consumption, but Daedeok e In the case of including the use of Loum, the consumption concentration ratio of Won-Shin downtown decreased by 5% to 34%:66%.


Although Daedeok-gu is the smallest of the five autonomous districts in Daejeon in terms of the number of populations and the number of small businesses and stores, the total amount of local currency in the building has doubled compared to the case of using only Daejeon.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16 [17:0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서천읍성에서 방어시설 해자와 목인 발견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