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0.11.24 [18:19]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문화 · 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청호오백리길 등 ‘가을 비대면 관광지 100선’에 선정
한국관광공사, 우암사적공원과 대청호오백리길 4구간 선정…
 
김정환 기자
광고
▲ 우암사적공원 모습     © 대전동구 제공


대청호수와 인접한 대전 동구의 대표 관광명소인 우암사적공원과 대청호오백리길 4구간이 한국관광공사의 ‘가을 비대면 관광지 100선’에 선정됐다.

 

동구8경에 포함된 두 곳의 관광지는 대전시민의 지속적인 사랑을 받는 곳으로 4계절 대전시민이 즐겨 찾는 관광명소다.

 

한국관광공사는 전국관광기관협의회와 함께 관광객 밀집을 최소화하고, 거리두기 방역지침에 따라 상대적으로 안전하게 여행할 수 있는 가을 비대면 관광지 100선을 선정했는데, 동구에서 이 두 군데가 뽑혔다.

 

우암사적공원은 조선 후기 대유학자인 우암 송시열(1607~1689) 선생이 학문을 닦던 곳으로 역사적으로 중요한 문화재가 보전되어 있을 뿐만 아니라 공원 곳곳이 잘 단장돼 있어 도심 속 시민들의 쉼터로 인기가 높다.

▲ 대청호 오백리길(4구간) 모습     © 대전동구 제공

 

대청호오백리길 4구간은 총 220km의 구간 중 갈대밭이 펼쳐진 대청호를 따라 걷는 곳으로 대청호 중에서도 가장 아름다운 곳으로 드라마 ‘슬픈연가’와 영화 ‘역린’ 등 다양한 작품의 촬영지로 유명한 곳이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올해 ‘야간관광 100선’에는 대동하늘공원이 ‘언택트 관광지 100선’에는 식장산 문화공원 등 4곳이 선정되는 등 동구8경이 대전을 대표하는 관광지로 주목받고 있다”며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마음을 치유할 수 있는 명품 관광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Wooam Historical Park, the representative tourist attractions in Dong-gu, Daejeon, adjacent to Daecheong Lake, and the four sections of Daecheongho Obaekni-gil, were selected as the “Top 100 Non-Fall Tourist Attractions in Autumn” by the Korea Tourism Organization.


The two tourist spots included in the eight scenic spots of Dong-gu are continuously loved by Daejeon citizens, and are popular tourist spots by Daejeon citizens throughout the four seasons.


Together with the National Tourism Organization Council, the Korea Tourism Organization has selected 100 non-face-to-face tourist destinations in autumn that minimize the crowding of tourists and can travel relatively safely in accordance with the quarantine guidelines for distancing, and these two were selected from Dong-gu.


Wooam Historical Park is the place where Uam Song Si-yeol (1607~1689), a Confucian scholar in the late Joseon Dynasty, practiced his studies, and it is popular as a resting place for citizens in the city because it has historically important cultural properties and is well decorated.

 

The 4th section of Daecheongho Obaekri-gil is a place walking along Daecheong Lake, which is spread out of reeds, among a total of 220 km. It is the most beautiful place among Daecheong Lake and is famous for filming various works such as the drama “Sad Love Story” and the movie “Yeoklin”.


In-ho Hwang, head of Dong-gu, said, “Daedong Sky Park and Sikjangsan Cultural Park are selected for the '100 Best Night Tours of the Year'. He said, “We will make efforts to become a luxury tourist destination where citizens who are tired of 19 can heal their heart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14 [19:1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채계순 시의원, 중기부이전 반대 1인시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