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1.28 [10:00]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지방의회
국회
정당
인물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정치 > 지방의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남도의회 농수해위, '농림축산국' 보조금 중복지원 문제 질타
 
김정환 기자
광고
▲ 충남도의회 농수산해양위원회     ©김정환 기자

 

충남도의회 농수산해양위원회가 농림축산국 행정사무 감사에서 보조금 중복지원 문제를 지적했다.

 

9일 농림축산국 소관 2020년도 행정사무감사에서 의원들은 농업인 보조금 중복지급 및 부적정 지원 사례를 지적하며 모든 농업인이 골고루 혜택을 얻을 수 있어야 한다고 주문했다.

 

질의에 나선 김영권 위원장(아산1·더불어민주당)은 “농업인 보조금 중복지급 사례 중 청년농업 관련 보조금 중복지원이 최근 3년간 167건이나 된다”면서 “가난은 참아도 불공정한거는 못참는다는 말이 있듯이 일부 청년에게만 중복 지원하는 것은 형평성에 어긋날 수 있으므로 청년농업인 모두가 수혜를 받을 수 있도록 관리해 달라”고 요구했다.

 

김명숙 위원(청양·더불어민주당)도 “충남도가 아닌 외지에 주소를 둔 이사가 있는 영농조합·농업법인회사에 교부된 보조금이 최근 3년 간 79건 365억여 원이며, 보조금 수령 후 타지역으로 거주지를 옮겼거나 주소지만 충남으로 두고 실제로는 다른 지역에서 살고 있는 경우도 다수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기서 위원(부여1·더불어민주당) 광역먹거리통합지원센터 설립의견에 대한 각 시군별 수요조사 자료를 제시하며 “대다수 시군에서 광역먹거리통합지원센터 필요성과 이용 의사를 내비쳤다”며 “뿌리박힌 공공급식 관련 문제점을 솔직하게 인정하고 뼈를 깎는 개선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정광섭 위원(태안2·국민의힘)은 저온저장고 보조사업을 예를 들며 “농가 보조사업의 경우 지원 기준이 대농가에 적합한 경우가 많이 있어 중소농가에서 보조사업의 혜택을 받기 어려운 실정”이라며 “중소농가의 경쟁력 향상을 위하여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보조사업을 추진해 달라”고 당부했다.

 

윤철상 위원(천안5·더불어민주당)은 “도에서 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는 최근 3년 간 27억 3500만원으로 피해액이 해마다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라면서 “농민들이 피땀 흘려 키운 농작물을 허무하게 잃지 않도록 제대로 된 대책을 세워달라”고 요구했다.

 

장승재 위원(서산1·더불어민주당)은 “축산 농가가 많은 충남에서 조사료 전문단지가 4개 밖에 없어 절대적인 수도 부족하지만 면적도 1000ha에 불과하다”며 “휴경지, 유휴 하천 부지 등을 활용해서 축산인이 양질의 조사료를 안정적으로 받을 수 있도록 조사료 전문단지를 확대하고 지역별 가축분뇨 처리방안도 함께 강구해 달라”고 요청했다.

 

한편 이날 추욱 농림축산국장은 지난 6일 열린 행정사무감사 파행과 관련해 “중요 정책사업 결정 과정에서 의회와 적극 소통하고 추진과정을 지속적으로 보고했어야 했는데 그 점이 부족했던 것 같다”며 “앞으로는 정책 추진 과정에서 의회와 적극 소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The Chungnam Provincial Council's Agriculture, Fisheries and Maritime Affairs Committee pointed out the issue of redundant support for subsidies in an administrative audit of the Agriculture, Forestry and Livestock Bureau.


On the 9th, at the 2020 administrative affairs audit under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restry and Livestock, lawmakers pointed out cases of duplicate payment of subsidies for farmers and inadequate support, and ordered that all farmers should be able to benefit evenly.


Chairman Kim Young-kwon (Asan 1, Debueo Democratic Party), who gave an inquiry, said, "Of the cases of overlapping subsidies for farmers, there have been 167 cases of overlapping subsidies related to youth agriculture in the past three years." He asked, “Because it may be against the equity to apply duplicate applications only to the young farmers, we ask them to manage them so that all young farmers can benefit.”


Commissioner Myung-Sook Kim (Cheongyang and Debuteo Democratic Party) also said, “The subsidies issued to agricultural associations and agricultural corporations with directors located in remote areas other than Chungnam Province were 79 cases in the last three years, and they lived in other regions after receiving the subsidies. “There are many cases where I moved or moved my address but left it in Chungnam and actually live in a different area.”

 

Commissioner Kim Ki-seo (Buyeo 1, Deobueo Democratic Party) presented the demand survey data for each city and county regarding the opinions of establishment of the regional food integration support center. "Most cities and counties showed the need and willingness to use the regional food integration support center." It is necessary to honestly acknowledge the problem and make efforts to improve bone cutting.”


Commissioner Jeong Gwang-seop (Taean 2, the power of the people) cited the low-temperature storage subsidiary project as an example. He urged us to promote subsidiary projects that can provide practical help to improve the competitiveness of small and medium-sized farmers.”

 

Commissioner Yoon Chul-sang (Cheonan 5, Debueo Democratic Party) said, “The damage to crops caused by wild animals in the province has been increasing year by year to 2.73 billion won in the past three years.” “To prevent farmers from losing their crops by sweating Please come up with proper measures.”


Commissioner Jang Seung-jae (Seosan 1, the Democratic Party) said, “In Chungnam, where there are many livestock farmers, there are only four forage-specialized complexes, so the absolute capital is insufficient, but the area is only 1000ha.” He requested that we expand our forage specialty complex so that we can receive high-quality forage fees in a stable manner, and devise a plan for treating livestock manure by region.”


On the other hand, on that day, head of the Agriculture, Forestry and Livestock Bureau, Chu-wook, said, “In the process of deciding important policy projects, we should have actively communicated with the Congress and continuously reported on the progress, but it seems to have been lacking.” I will try to actively communicate with the congress in Korea.”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09 [17:0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진뉴스] 하얀 눈속에 묻힌 세종시 설경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