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0.11.24 [18:19]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천안,아산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천안,아산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천안시, '코로나19' 확산방지 총력...소상공인 지원
 
김정환 기자
광고
▲ 천안시청 전경     ©김정환 기자

 

충남 천안시가 최근 콜센터, 사우나를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함에 따라 지난 5일 오후 6시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를 시행하고 있는 가운데, 집단감염 발생 예방을 위해 방역소독 및 방역수칙 준수 여부에 대한 지도점검을 강화했다고 밝혔다.

 

특히 천안시는 지역 소재 콜센터 11개소(10인 이상 사업장)에 대한 수시점검을 실시하고 대응지침 전달과 근무자 검사 및 방역에 대한 지속적 협조 등 자체관리를 강화하는 한편, 노동부천안지청과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등 3개 기관 합동으로 천안시 소재 콜센터에 대한 종합점검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천안시는 현재 확진자가 발생한 콜센터는 폐쇄 조치됐으며, 건물에 대한 현장역학조사와 환경검체, 위험도 검사를 완료하고 입점 점포 종사자와 관계자를 파악해 전수검사했고, 현재 방문자에 대한 검사도 독려하고 있다.

 

종교시설 관련해서는 예배 시 좌석수의 30% 이내 참석 및 모임·식사 금지 등에 대해 집중 점검하고, 아동, 학생, 청소년의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선 천안교육지원청과 학원 및 교습소 1,572개소를 대상으로 점검에 나섰고, 전체 어린이집에 무기한 휴원 명령을 내리고 긴급보육을 실시했다.

 

아울러 식당, 유흥시설, 목욕장 등에 대한 방역수칙 중점관리시설 7,065개소와 일반관리시설 2,335개소 등 해당 위생 7개 단체를 현장점검하면서 거리두기 1.5단계 시행에 대해 협조 요청했다. 특히 유흥시설인 클럽 3개소에는 춤추기와 좌석 이동 금지 등을 계도했다.

 

1.5단계 시행에 따라 방역수칙이 확대되는 시설인 50㎡이상 일반·휴게·제과점, 이·미용 영업자들에 대한 계도도 강화할 계획이다.


천안시는 또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먼저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규모를 확대해 전국 최대 규모의 특례보증 출연금 39억원의 12배에 해당하는 468억원까지 1600여명에게 융자금 대출 보증을 지원한다. 11월 1일 현재 특례보증을 통한 융자는 1,720건 399억원에 달한다.

 

또 전국 최초로 시행하는 소상공인 융자금 이자지원은 6억원의 예산을 확보해 1,500여명의 소상공인을 지원하고 있으며, 코로나19 피해 확진자 방문 소상공인 점포 재개장 업체당 최대 300만원의 재개장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 4~5월에는 3만1464개 업체에 소상공인 생활안정자금 239억원을 지원한 바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Cheonan City, Chungcheongnam-do has been implementing step 1.5 of social distancing since 6 pm on the 5th, as the number of corona 19 confirmed patients has recently increased, centering on call centers and saunas, and whether to comply with quarantine disinfection and quarantine rules to prevent group infections. It announced that it has strengthened the map inspection of

 

In particular, Cheonan City conducts frequent inspections at 11 local call centers (workplaces with 10 or more employees) and reinforces self-management such as delivery of response guidelines, inspection of workers, and continuous cooperation for quarantine, while the Bucheonan Office of Labor and Korea Occupational Safety and Health Agency It was announced that the call center located in Cheonan city is undergoing a comprehensive inspection with three organizations, including.

 

In Cheonan City, the call center where the confirmed person has occurred has been closed, and on-site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s, environmental inspections, and risk inspections have been completed for the building, and a full inspection has been conducted by identifying the employees of the store and the people involved. Currently, inspection of visitors is also encouraged.

 

Regarding religious facilities, attendance within 30% of the number of seats during worship and the prohibition of meetings and meals are intensively checked, and to prevent corona 19 infection of children, students, and adolescents, the Cheonan Education Support Office and 1,572 academies and teaching centers are inspected. They then ordered all daycare centers to close indefinitely and provided emergency childcare.

 

In addition, seven sanitation organizations, including 7,065 priority management facilities for quarantine regulations for restaurants, entertainment facilities, and baths, and 2,335 general management facilities were inspected on-site and requested cooperation in implementing step 1.5 of distance distancing. In particular, three clubs, which are entertainment facilities, have been banned from dancing and seating.

 

In accordance with the implementation of step 1.5, it is planned to strengthen the guidance for general, rest, bakery, and beauty and beauty business owners of 50㎡ or more, which are facilities where the quarantine regulations are expanded.

 

In addition to strengthening the response to the spread of Corona 19, Cheonan City is also actively supporting the management stability of small businesses suffering from Corona 19.

 

First, by expanding the scale of special guarantee support for small business owners, the loan guarantee will be provided to about 1600 people up to 46.8 billion won, which is 12 times the nation's largest special guarantee contribution of 3.9 billion won. As of November 1, 1,720 loans through special guarantees amounted to 39.9 billion won.

 

In addition, the nation's first small business loan interest support has secured a budget of 600 million won to support 1,500 small business owners, and supports reopening expenses of up to 3 million won per company to reopen small business stores visiting corona19 victims.

 

In April-May, it provided 23.9 billion won for small businesses to stabilize life to 31,464 companie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09 [16:0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문성원*채계순 시의원, 중기부이전 반대 1인시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