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01.26 [17:53]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서산.당진.태안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서산.당진.태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태안군, 340억 투입 '해양치유센터' 건립
 
김정환 기자
광고
▲ 가세로 태안군수 해양치유 관련 브리핑     © 김정환 기자


"태안의 희소가치 높고 우수한 해양치유자원을 적극 활용해 태안만의 특화된 해양치유 프로그램개발로 ‘국내 최고의 해양치유산업 도시 태안’을 만들어가겠습니다"

 
가세로 태안군수가 6일 군청에서 열린 ‘태안 해양치유산업 활성화 추진계획 브리핑’에서 ‘태안 해양치유센터’의 추진현황 및 계획, 이와 연계된 ‘해양치유산업 활성화 추진방안’을 밝히면서 표현한 각오다.

 

이날 브리핑에서 가 군수는 해양치유산업의 추진 배경으로 태안은 연간 1천만 명 이상의 관광객이 방문하는 ‘서해안 최고의 명품 휴양 관광 도시’이나, 단순 여행과 먹거리 중심의 관광에 치우쳐 있어 지역 경제 파급효과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효과가 정체돼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지역 관광 사업에 활력을 불어넣고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고자, 태안의 장점인 해양치유자원을 활용한 ‘해양치유산업’을 태안 미래 신성장 동력으로 삼아 적극 추진 중이라고 말했다.

 
이어 2023년까지 총 사업비 340억 원이 투입돼 남면 달산포 일원에 건립 예정인 ‘태안 해양치유센터’ 추진상황에 대해 자세히 밝혔다.

 
‘태안 해양치유센터’는 올해 1월 ‘해양치유자원의 관리 및 활용에 관한 법률’이 통과돼 해양치유센터 건립의 법적근거가 확보된 상황이다.

 

태안군은 공공건축 사전검토 ,건축기획 심의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 등의 각종 행정절차를 완료했으며, 현재 기본계획 수립 및 공원계획변경 용역, 건축설계 공모를 진행하고 내년 하반기에 공사가 착수될 수 있도록 착실히 준비 중이다.

 
더불어, 해양치유산업 활성화를 위해 한국해양과학기술원과 ‘해양치유자원(피트ㆍ갯벌)조사 연구용역’을 진행한 결과, 태안의 피트 및 갯벌이 중금속 농도 안정성 기준 만족 등 다양한 기준에서 자원 개발에 적합한 것으로 확인되는 등 태안 치유자원의 우수성 및 안정성이 확보됐으며,이를 토대로 한 해양치유자원의 사업화와 2023년 해양치유센터 개소에 대비한 태안만의 특화된 해양치유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이를 시범운영해 과학적 데이트를 축적하는 등 성공적인 치유센터 운영을 위한 ‘해양치유산업 활성화 연구용역’을 추진하고 있다.

 
가 군수는 앞으로의 추진계획에 대해 건축설계를 완료 후 이미 확보된 내년도 정부예산 20억 원으로 빠른 시일 내에 공사를 착공하고, 국내외 분야별(의학ㆍ보건ㆍ건축ㆍ관광) 전문가 15명으로 구성된 ‘해양치유자문단’을 적극 운영해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특히, 태안만의 특화된 해양치유모델을 구축하는 한편, 해양ㆍ산림ㆍ농업ㆍ관광이 결합된 ‘융복합 치유산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We will make the'Korea's best marine healing industry city Taean' by actively utilizing Taean's high-value and excellent marine healing resources, and developing a specialized marine healing program unique to Taean."

 
At the “Taean Marine Healing Industry Promotion Plan Briefing” held at the county office on the 6th, Gasero Taean-gun's resolution was expressed by clarifying the status and plans of the Taean Marine Healing Center and the related “Promotion Plan for Promotion of Marine Healing Industry”.

 

At the briefing on the day, Ga-Gun said that Taean is the'best luxury resort city on the west coast', which is visited by more than 10 million tourists a year, but it is biased towards simple travel and food-oriented tourism. It revealed that the job creation effect in Korea is stagnating.

 
At the same time, he said that in order to revitalize the local tourism business and create new jobs, the “ocean healing industry,” which utilizes marine healing resources, which is the strength of Taean, is used as a new growth engine in the future.

 
It then revealed in detail the progress of the “Taean Marine Healing Center,” which is scheduled to be built in Dalsanpo, Nam-myeon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34 billion won by 2023.

 
The “Taean Marine Healing Center” passed the “Act on the Management and Utilization of Marine Healing Resources” in January of this year to secure the legal basis for the establishment of the Marine Healing Center.


Taean-gun has completed various administrative procedures such as public building preliminary review, architectural plan review, local financial central investment review, etc., and currently established basic plan, park plan change service, and architectural design competition, so that construction can be started in the second half of next year. We are steadily preparing.

 
In addition, as a result of conducting'Marine Healing Resources (pit and tidal flat) survey research service' with the Korea Institute of Ocean Science and Technology to revitalize the marine healing industry, the pit and tidal flats in Taean are suitable for resource development in various criteria such as satisfying the standards for stability of heavy metal concentration. The excellence and stability of Taean healing resources have been secured.Based on this, Taean developed a specialized marine healing program in preparation for the commercialization of marine healing resources and the opening of the marine healing center in 2023 and piloted it to accumulate scientific data. The'Marine Healing Industry Revitalization Research Service' is being promoted to successfully operate the healing center.

 
A. The head of the county will start construction as soon as possible with the government budget of 2 billion won, which has already been secured after completing the architectural design for the future promotion plan, and is composed of 15 experts in each field (medicine, health, architecture, tourism) He announced that it plans to accelerate the promotion of the project by actively operating the'Healing Advisory Group'.
 

In particular, it announced that it plans to build a specialized marine healing model for Taean Bay and promote a “convergence healing industry” that combines ocean, forest, agriculture, and touris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06 [17:5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진뉴스] 하얀 눈속에 묻힌 세종시 설경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