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0.12.04 [18:25]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 동구.서구, 도시재생 뉴딜사업지로 신규 선정 돼...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시청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2곳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대전시는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 제24차 도시재생특별위원회가 2020년도 도시재생 뉴딜사업 광역공모에서 대전지역 2곳을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대전은 동구 낭월동과 서구 정림동이 신규 사업지로 선정됐다.

 

이번 공모에는 대전 2곳을 포함 전국적으로 47곳이 선정됐다. 

 

이번 광역공모에 선정된 신규 사업지 2곳인 동구 낭월동(일반근린형), 서구 정림동(일반근린형)에는 국비 220억 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920억 원이 2021년부터 4년간 투입된다.

 

동구는 산내동 행정복지센터 일원(15만㎡)에 총 486억 원을 투입해  대전드림타운(행복주택) ,목재 문화거리 조성 ,숲체험관 ,노후주택 정비 등을 추진해 청년‧신혼부부 인구 유입과 지역특화 자원인 식장산과 연계한 관광상품 개발 등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을 계획이다.
 

서구는 정림동 행정복지센터 일원(19만㎡)에 434억 원을 투입해 수밋들 어울림 플랫폼 ,소소한 이야기 정림동길 조성 ,마을자원 공유체계 구축사업 ,수밋들 홍보사업단 운영 등을 추진해 끈끈한 마을공동체를 만들고 골목 상권도 살릴 것으로 기대된다.
 
대전시는 올 연말까지 관계기관(부서) 협의, 시 도시재생위원회 심의를 거쳐 사업승인 절차를 신속히 마무리할 계획이며, 각 자치구는 내년부터 부지매입 및 설계 등 본격 사업을 착수한다.

 

대전시는 올해 1차 중앙공모에서 1곳, 이번 광역공모에서 2곳 등 모두 3곳이 도시재생 뉴딜사업지로 선정돼 대전시에서 추진되는 도시재생 뉴딜사업 수는 2016년 1곳, 2017년 4곳, 2018년 3곳, 2019년 2곳 등 모두 13곳에 이른다.

 

특히, 올해는 선정된 신규 사업지 3곳에 국비 370억 원은 물론 공기업 투자까지 총사업비 6,453억 원을 연차적으로 투입할 계획으로 쇠퇴지역의 재생지역거점을 더욱 확대하고, 공공임대주택(862호) 공급까지 포함돼 구도심 활성화 및 시민 주거복지 증진에도 크게 이바지할 전망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Daejeon City announced that two sites were selected for the Urban Regeneration New Deal.

 

The city of Daejeon announced on the 4th that the 24th Special Committee for Urban Regeneration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Ministry of Land) had selected two Daejeon areas in the 2020 Urban Regeneration New Deal Project.

 

In Daejeon, Nangwol-dong in Dong-gu and Jeongrim-dong in Seo-gu were selected as new business sites.

 

For this competition, 47 locations were selected nationwide, including two in Daejeon.


Nangwol-dong in Dong-gu (general neighborhood type) and Jeongrim-dong in Seo-gu (general neighborhood type), two new project sites selected for this wide-area competition, will have a total project cost of KRW 22 billion, including government expenditures of 22 billion won, for four years from 2021.


Dong-gu invested a total of 48.6 billion won in the entire Sannae-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150,000 square meters) to promote Daejeon Dream Town (Happy House), Wood Cultural Street, Forest Experience Center, and renovation of old houses to attract the population of young and newlyweds. It plans to revitalize the region by developing tourism products in connection with Mt. Sikjang, a specialized resource.
 

Seo-gu invested 43.4 billion won in the entire Jeongnim-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190,000㎡) to create a solid village community by promoting a platform for Summits, creating a small story Jeongnim-dong-gil, establishing a village resource sharing system, and operating a Summits PR project group. It is expected to save the commercial area of ​​the alley.
 
The city of Daejeon plans to quickly complete the project approval process through consultation with related agencies (departments) and deliberation by the City Urban Regeneration Committee by the end of this year, and each autonomous district will begin full-scale projects such as site purchase and design from next year.


In Daejeon City, three sites were selected as urban renewal new deal projects, one in the first central competition this year, and two in this wide-area competition. There are 13 places in total, 3 places in the year and 2 places in 2019.


In particular, this year, we plan to annually invest KRW 37 billion in national expenditures as well as KRW 6453 billion in public corporation investments to three selected new business sites, further expanding the regeneration area bases in the declined areas and supplying public rental housing (862 units). It is expected to contribute greatly to vitalizing the old city center and promoting resident welfare.

 

Reporter  Jeong-Hwan KI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11/04 [16:1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서천읍성에서 방어시설 해자와 목인 발견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