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문화 · 스포츠칼럼IT/과학세종특별자치시지역 행사공연정보
편집 2017.12.12 [17:16]
전체기사대덕밸리정부청사당진자유게시판자료실성명 · 보도자료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자유게시판
자료실
성명 · 보도자료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문화 · 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 뿌리공원 대전명소로 자리잡아
연휴 기간 5만5천여명 관람객 다녀가며 대전의 대표명소 입증
 
김정환 기자

성씨를 테마로 조성된 전국 유일의 효 테마공원인 대전 중구 뿌리공원이 대전의 대표명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대전 중구(구청장 박용갑)는 9월 30일부터 10월 9일까지 열흘간 55,234명의 관람객(유료1,442명·무료53,792명)이 뿌리공원을 찾았다고 밝혔다.
 
그 중 10월 7일부터 9일까지 3일간 22,591명이 찾으며 시민들은 연휴 막바지 가족 간 정(情)과 자신의 뿌리를 되새겨보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특히 금년 개장 20주년을 맞이해 야간경관조명시설과 대규모 꽃단지를 조성한 뿌리공원을 찾은 시민들은 연신 카메라 셔터를 눌러대기 바빴다.
 
이와 같은 성원에 힘입어 뿌리공원은 연휴기간 중 인터넷 포털사이트에서 ‘대전시 가볼만한 곳’ 1위로 선정되며 이슈로 떠오르기도 했다.
 
세종시에 거주하는 정모씨는 “몇년전 뿌리공원 방문 땐 내 성씨 조형물만 찾아보고 돌아갔으나 이번엔 여러 가지 볼거리로 가족들과 함께 즐거운 추억을 만들었다” 며 “새롭게 단장한 뿌리공원을 앞으로 자주 찾겠다”고 말했다.
 
중구는 연휴기간 중 매일 10명이상의 직원을 공원에 근무토록 조치하며 관람객의 안전관리에 안내에 힘썼다.
 
또한 뿌리공원 내 한국족보박물관도 정상 운영됨에 따라 ‘족보, 뿌리를 향한 그리움’ 특별전과 뿌리공원 20년사 등의 전시물도 시민들의 사랑을 받았다. 
 
한편 뿌리공원은 대전시민과 65세이상의 어르신께 무료이며 타 지역 거주자는 성인 2천원, 어린이 1천원의 입장료로 매일 오전 6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운영하며 오후 5시 이후로는 무료입장이 가능하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10/10 [18:2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 대전에서 열린 안전한국훈련 이미지
최근 인기기사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발행.편집인:김선영.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42-485-0084 Fax 03030-942-0084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대전광역시 대덕구 한밭대로 1099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