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0.08.12 [01:02]
광고
광고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동백꽃 필 무렵', ‘사(士)자부부’ 오정세X염혜란, 서로가 말하는 사랑과 전쟁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09.11 11:30



하반기 최고 기대작 ‘동백꽃 필 무렵’에서만 볼 수 있는 색다른 커플 조합이 있다. 바로 ‘士(사)자 부부’로 만난 오정세와 염혜란이다. 옹산의 치정 로맨스에 리얼한 생활감을 ‘복붙’할 두 배우가 서로에 대한 사랑과 전쟁을 밝혔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극본 임상춘, 연출 차영훈, 제작 팬엔터테인먼트)이 지난 6일 공개한 ‘동백이몽: 노규태-홍자영 편’ 영상에서 살얼음판을 걷는 분위기였던 안경‘士’ 노규태와 변호‘士’ 홍자영. 그래서 남 보기엔 참 알짜인 ‘사(士)자 부부’라 불린다. 그러나 이 집도 자세히 들여다보면 속 빈 강정이다. 오정세의 말을 빌리자면, “규태는 동네에서 제일 시끄럽고 제일 많이 참여하는 허세 가득한 인물”로 “그런 마음 깊은 곳에 외로움이 깔려있고, 그래서 사랑과 관심에 목말라 있는 아이 같은 어른”이다.

옹산 차기 군수가 되겠다며 온갖 철없는 허세를 부리고 다니는 규태에게도, 그 앞에만 서면 한없이 작아지는 존재가 있었으니. 바로 옹산에서 제일가는 지성의 소유자, 그의 아내 홍자영이다. 염혜란이 “규태는 남편이라기보다는 아들이다. 밖에 내놓기 불안하고 가끔은 낯 뜨겁다. 머리를 굴린다고 애를 써도 내 손바닥 안이다”라고 표현한 이유였다. 하지만 “가장 큰 행복을 주는 존재”라고도 했다. “아홉을 가져도 하나가 없어서 외로운 인물”인 자영이 철없는 남편을 묵묵하게 지켜온 것도 바로 이 때문. 하지만 규태의 카드 내역서에 매일같이 동백(공효진)이 운영하는 가게 ‘까멜리아’가 찍혀 나오면서 배우자의 유책 수집 전문 변호사인 자영의 촉이 곤두서기 시작한다.

그러나 폭풍 전야의 기운이 감도는 이들 부부의 실제 촬영장 분위기는 “웃음을 간신히 참으며 연기하고 있다”는 정도로 화기애애하다. “15년 전, 염혜란 배우를 무대에서 처음 보고 반했다”는 오정세는 “15년 만에 이루어진 만남에 설레고 기대된다”고. 염혜란 또한 “워낙 좋아하는 배우라 같이 연기하는 재미가 있다”며 “드라마는 서로에게 이미 소원해졌고, 위기가 닥친 상태로 시작되기 때문에 꽁냥꽁냥 케미를 보여드릴 순 없겠지만, 각기 다른 리듬이 만들어내는 색다른 케미를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전했다.

‘동백꽃 필 무렵’에 대해 “웃음을 강요하지 않는 것 같은데 웃음이 나고, 눈물을 재촉하지 않는 것 같은데 눈물이 흐른다. 귀엽고 미소 짓게 되는데, 마음 한편이 뜨거워진다”는 오정세와 “제목부터 마음에 들었고, 대본이 워낙 재미있었다. 특히 어느 한 명 사랑스럽지 않은 인물이 없다”고 소개한 염혜란. 두 배우의 설명처럼 따뜻하고 유쾌한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 이들 부부의 색다른 케미가 어떤 특별한 이야기를 더할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동백꽃 필 무렵’은 편견에 갇힌 맹수 동백을, “사랑하면 다 돼!”라는 무조건적인 응원과 지지로 깨우는 촌므파탈 황용식의 폭격형 로맨스. 더불어 동백과 용식을 둘러싼 이들이 “사랑 같은 소리하네”를 외치는 생활 밀착형 치정 로맨스다. ‘쌈, 마이웨이’의 임상춘 작가와 ‘함부로 애틋하게’, ‘너도 인간이니’의 차영훈 감독이 ‘백희가 돌아왔다’ 이후 3년여 만에 다시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겨울연가’, ‘해를 품은 달’, ‘닥터스’, ‘쌈, 마이웨이’, ‘사랑의 온도’ 등 수많은 히트작을 선보인 ‘드라마 명가’ 팬엔터테인먼트가 제작을 맡았다. 오는 9월 18일 수요일 밤 10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사진제공 = 팬엔터테인먼트


전체 174919 현재페이지 1 / 583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74919 조광한 남양주시장, 홍수주의보 발령에 따른 상습침수지역 긴급 점검 김정화 2020.08.11
174918 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장, ‘찾아가는 현장 도의회’ 본격운영 착수 김정화 2020.08.11
174917 충남도, 4개사 유치 699억원 투자 610명 고용창출 김정화 2020.08.11
174916 한국시설안전공단, 화개장터 수해 피해지역 긴급 안전점검 지원 김정화 2020.08.11
174915 김경수 경남도지사, 대통령에 “하동합천, 특별재난지역 지정” 건의 김정화 2020.08.11
174914 경남도-KBS창원, 재난관련 정보 실시간으로 공유한다 김정화 2020.08.11
174913 경상남도, 혁신적 창업아이디어 가진 지역청년 모여라 김정화 2020.08.11
174912 경상남도, 생활 속 성평등 문화 확산위한 ‘양성평등사업’ 공모 김정화 2020.08.11
174911 경남도농업자원관리원, 벼 병해충 선제적 방제 총력 김정화 2020.08.11
174910 경상남도농업기술원, 무더운 날씨 농업인 건강과 안전관리 당부 김정화 2020.08.11
174909 은수미 성남시장, 광주대단지사건 관련 전시 관람 김정화 2020.08.11
174908 성남시청소년재단 - NHN이 함께하는 ‘청년 덕후단’모집 김정화 2020.08.11
174907 아산시청소년교육문화센터, 아동복지시설에 마스크 목걸이 300개 기부 김정화 2020.08.11
174906 경기도의회 김성수 의원(안양1) 안양여성의전화 감사장 수상 김정화 2020.08.11
174905 남양주시‘특성화고 공무원·공기업 특별전형 설명회’개최 김정화 2020.08.11
174904 김포시, 제2차 기후변화 적응대책 수립 김정화 2020.08.11
174903 김포시 경제국장 열병합발전소 건설사업 간담회 실시 김정화 2020.08.11
174902 김포골드라인, 전국 최초로 모든 역사에 ‘스마트 발열 체크기’ 도입 김정화 2020.08.11
174901 성남시, 수해 피해 아산시에 구호 물품 전달 김정화 2020.08.11
174900 경기도 민관합동조사단, '나눔의 집' 법인 및 산하시설 조사 김정화 2020.08.11
174899 포천시,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덴탈마스크 기부 행렬 줄이어 김정화 2020.08.11
174898 포천시, 2021년 경기복지택시(포천사랑택시) 대상마을 신청접수 김정화 2020.08.11
174897 포천시, 8월 18일 치매안심센터 일동쉼터 개소 김정화 2020.08.11
174896 평화종합사회복지관, 동성제약 “노원구 지역주민을 위해 2,500만원 상당의 유산균 면역 비타민 500세트 추가 기부” 평화종합사회복지관 2020.08.11
174895 구리시, 바르게 동산 ‘태극기 바람개비 동산’ 조성 김정화 2020.08.11
174894 구리시, ‘쓰레기 무단투기행위 집중단속’ 생활환경 개선 김정화 2020.08.11
174893 평택시의회 강정구 부의장, 안중출장소 공유재산 사용수익허가 관련 간담회 개최 김정화 2020.08.11
174892 충남역사문화연구원, 호우 피해 농가 찾아 ‘구슬땀’ 김정화 2020.08.11
174891 고양시에 국내 최초 아레나 건설, 한류 콘텐츠 새 도약 이끌 것 김정화 2020.08.11
174890 GTX-C의왕역 정차, 기술적·경제적 타당성 검증 완료 김정화 2020.08.1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83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천안 수해복구에 나선 자원봉사자들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