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테크노파크, ‘혁신의 날’개최 미래 먹거리 준비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6/21 [17:34]

대전테크노파크, ‘혁신의 날’개최 미래 먹거리 준비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6/21 [17:34]

▲ 2023년 개최한 2023년 혁신인의 날 전체사진  © 대전테크노파크


대전테크노파크가 신규사업 발굴을 통한 일류경제도시 대전의 미래 먹거리 준비에 나섰다.

 

이를 위해 대전테크노파크(이하 대전TP)는 21일 오후 미래 수요에 대한 선제적 대응과 신산업 육성 기반을 마련하고자 미래 먹거리를 발굴하는‘2024년 혁신인의 날’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처음으로 개최된 ‘혁신인의 날’은 미래 먹거리 발굴 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신규사업을 제안하는 전 임직원 소통의 장이다.

 

올해는 4대 핵심 전략산업 등 전체 산업 분야에 대한 25건의 신규사업 제안이 접수됐다.

 

대전TP는 신규사업 제안에 대해 적정성, 경제성, 창의성, 실현가능성 등을 평가해 조직의 미래 먹거리 발굴에 기여한 직원을 ‘혁신인’으로 선정하고 포상할 계획이다.

 

현재 대전TP는 우주․ICT산업, 로봇․방위산업, 바이오산업, 반도체․에너지산업 등 대전시 4대 전략산업 외에도 지역혁신중심 대학지원체계(RISE) 사업과 양자산업, 이차전지산업, 원자력산업 등 산업별 사업을 수행하며 대전의 미래 유망산업을 기획․발굴하는데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앞서 대전TP는 신규사업 발굴을 통해 국비 150억원 규모의 국방․우주 소부장 3D프린팅 공동제조센터 구축사업 주관기관, 개방형 양자공정 인프라 구축 사업의 위탁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성과를 내고 있다. 

 

김우연 대전TP 원장은 “지역 주도의 혁신역량을 결집할 수 있는 신규사업 기획과 대규모 국비 사업 유치를 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혁신인의 날을 개최한다”며 “일류경제도시 대전의 새로운 미래를 만들 혁신적 아이디어들을 전직원과 함께 논의하며 미래 먹거리 체계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Techno Park holds ‘Innovation Day’ to prepare for future food

 

Daejeon Techno Park has started preparing for the future of Daejeon, a top economic city, by discovering new businesses.

 

To this end, Daejeon Techno Park (hereinafter referred to as Daejeon TP) announced on the afternoon of the 21st that it held the ‘2024 Innovator’s Day’ to discover future food sources in order to preemptively respond to future demand and lay the foundation for fostering new industries.

 

‘Innovator’s Day’, which was held for the first time last year, is a forum for communication among all executives and employees to propose new businesses through voluntary participation of employees in order to strengthen the future food discovery system.

 

This year, 25 new business proposals were received across all industrial fields, including the four core strategic industries.

 

Daejeon TP plans to select and reward employees who have contributed to discovering future growth for the organization as ‘innovators’ by evaluating new business proposals for adequacy, economic feasibility, creativity, and feasibility.

 

Currently, Daejeon TP is in addition to the four major strategic industries of Daejeon City, including the space/ICT industry, robot/defense industry, bio industry, semiconductor/energy industry, as well as the Regional Innovation Centered University Support System (RISE) project, quantum industry, secondary battery industry, and nuclear industry. While carrying out business, we are concentrating our capabilities on planning and discovering promising future industries in Daejeon.

 

Previously, Daejeon TP has been producing results through discovering new businesses, including being selected as the lead agency for the project to build a 3D printing joint manufacturing center for the defense and space department worth 15 billion won in national funds, and as the consignment agency for the open quantum process infrastructure construction project.

 

Director Kim Woo-yeon of Daejeon TP said, “Continuing from last year, we are holding the Innovator’s Day again this year to plan new projects that can gather local-led innovation capabilities and attract large-scale government-funded projects.” He added, “We will create a new future for Daejeon, a leading economic city.” “We will discuss innovative ideas with all employees and strengthen the future food system,”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