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광어·도미 축제’ 17만 명 찾아 '대성황'

강구영 개발위원장 "스트레스 받지 않은 광어 맛 볼 수 있게 한것이 성공 요인"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5/22 [10:36]

서천군, ‘광어·도미 축제’ 17만 명 찾아 '대성황'

강구영 개발위원장 "스트레스 받지 않은 광어 맛 볼 수 있게 한것이 성공 요인"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5/22 [10:36]

▲ 광어 맨손잡기 체험 행사 사진  © 서천군


충남 서천군 서면 마량진항에서 개최된 ‘제18회 서천 자연산 광어·도미 축제’에 지난해보다 3만여 명이 증가한 약 17만 명의 관광객이 행사장을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4일부터 19일까지 개최된 이번 축제는 자연산 광어·도미를 현장에서 바로 먹을 수 있는 요리장터와 싱싱한 회를 포장해 갈 수 있는 활어판매장이 큰 인기를 얻었으며, 광어 맨손잡기 체험은 가족 단위 단골 코너로 자리매김했다.

 

앞서, 주최한 서면개발위원회에 따르면 축제 초반 풍랑 및 호우로 인한 기상악화로 방문객이 적을 것으로 예상했으나, 어린이날과 석가탄신일이 포함된 공휴일, 가정의 달 등으로 가족 단위 관광객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 서천군서면개발위원회 강구영 위원장  © 김정환 기자


이번 축제를 주관한 강구영 서면개발위원회 위원장은 "이번 축제가 성황을 이룬 데에는 지리적으로 접근성이 우수한것 뿐 아니라 성질급한 자연산 광어는 이동중 스트레스를 많이 받지만, 축제장에서는 스트레스를 받지않은 신선한 생선을 현장에서 맛볼 수 있는 장점이 있기 때문에 관광객들이 많이 찾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하고 "무엇보다 신선함과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이 축제 성공에 한몫 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강 위원장은 그러면서 “서천 자연산 광어 도미 축제에 함께해 주신 지역 주민분들과 관광객분들께 감사드린다”며, “내년 축제는 가족단위 체험을 많이 할 수 있는 컨텐츠를 개발해 서천을 찾는 관광객들이 즐거움과 행복을 함께 누릴 수 있도록 준비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ocheon-gun, ‘flatfish and sea bream festival’ attracts 170,000 people, making it a great success

 

Approximately 170,000 tourists, an increase of 30,000 from last year, visited the ‘18th Seocheon Wild Flatfish and Sea Bream Festival’ held at Maryangjin Port in Seomyeon, Seocheon-gun, Chungcheongnam-do.

 

This festival, which was held from the 4th to the 19th, was very popular for its cooking market where you can eat wild flounder and sea bream right on site and the live fish store where you can take out fresh raw fish, and the flounder catching experience with bare hands is for families. It has established itself as a regular corner.

 

Previously, according to the organizing committee, the number of visitors was expected to be low due to bad weather caused by storms and heavy rain at the beginning of the festival, but the number of family tourists increased due to public holidays including Children's Day and Buddha's Birthday, and Family Month.

 

Kang Gu-yeong, chairman of the Seomyeon Development Committee, who organized this festival, said, "The success of this festival is not only because of excellent geographical accessibility, but also because wild flounder, which is impatient, experiences a lot of stress during transportation, but at the festival site, you can taste fresh fish without stress. “It appears that many tourists visited the festival because it has the advantage of being able to enjoy the festival,” he said. “More than anything, freshness and relatively low prices appear to have contributed to the success of the festival.”

 

Chairman Kang also said, “I would like to thank the local residents and tourists who participated in the Seocheon Wild Flatfish and Sea Bream Festival.” He added, “For next year’s festival, we will develop content that can provide many experiences for families, so that tourists visiting Seocheon can enjoy and be happy.” “I will prepare so that you can enjoy it,”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