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화재 아픔 잊고 ‘임시특화시장’ 개장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4/25 [15:52]

서천군, 화재 아픔 잊고 ‘임시특화시장’ 개장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4/25 [15:52]

▲ 막구조안 수산동  © 서천군


서천군과 충남도가 25일, 화재로 소실돼 시름을 안겨줬던 서천특화시장 재건에 앞서 서천임시특화시장 개장식을 개최하고 관광객 맞이에 나섰다.

 

서천군과 충남도의 공동 주관으로 개최된 이날 개장식에는 임시특화시장 상인, 군민 등 2천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오후 2시에 시작된 개장식 행사는 식전 공연, 감사패 수여, 공식 영상 상영, 개장기념 의식, 축하공연, 시장 순회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아픔을 딛고 힘쎄게 도약하는 서천특화시장’을 주제로 제작된 개장식 공식 영상은 지난 1월 서천특화시장 화재 발생 이후 화재건물 철거과정, 임시특화시장 공사 진행 과정은 물론, 상인들과 주민들의 화재 발생 당시 느꼈던 심경과 향후 서천특화시장에 대한 희망 등을 담아내 공감을 자아냈다.

▲ 서천임시특화시장   © 서천군


이외에도, 축하공연에는 서천의 아들 박민수, 불타는 트롯맨 민수현, 강유진, 구재영, 서천 올라운더 밴드 등이 출연해 화려한 무대를 선사하며 다시 문을 연 시장의 번창을 기원했다.

 

김기웅 군수는 이날 환영사를 통해 “임시특화시장이 비록 많은 것이 부족하지만 시장 상인들의 화재 피해 극복과 일상회복에 조금이라도 기여했으면 하는 바람”이라며, “이제 새로운 서천특화시장의 건립을 위한 서천군의 앞날에 군민 모두가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25일 개장된 임시특화시장은 총사업비 55억원을 투입해 연면적 약 4361㎡에 막구조 2700㎡, 모듈러(2층 구조) 1589㎡로 조성됐다.

 

2층 구조 모듈러에는 일반동 점포 74개 ,막구조는 농수산물과 식당동 점포 149개 ,컨테이너는 일반동 점포 3개 총 226개 점포가 임시특화시장에 입점해 손님맞이 준비를 마치고 본격 영업에 들어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ocheon-gun forgets the pain of the fire and opens a ‘temporary specialized market’

 

On the 25th, Seocheon-gun and South Chungcheong Province held an opening ceremony for the Seocheon Temporary Specialty Market and began welcoming tourists ahead of the reconstruction of the Seocheon Specialty Market, which had been destroyed by fire.

 

About 2,000 people, including temporary specialized market merchants and residents, attended the opening ceremony, which was jointly hosted by Seocheon-gun and South Chungcheong Province.

 

The opening ceremony, which began at 2 PM on this day, was conducted in the following order: pre-ceremony performance, awarding of appreciation plaques, official video screening, opening ceremony, congratulatory performance, and market tour.

 

In particular, the official video of the opening ceremony, produced with the theme of 'Seocheon Specialty Market, overcoming pain and taking a strong leap forward', shows the demolition process of the fire building after the fire at Seocheon Specialty Market in January, the construction process of the temporary special market, as well as the process of merchants and residents. It evoked sympathy by expressing the feelings felt at the time of the fire and the hopes for the future Seocheon Specialty Market.

 

In addition, Seocheon's son Park Min-su, Fiery Trotman Min Soo-hyun, Kang Yu-jin, Koo Jae-young, and Seocheon All-Rounder Band appeared in the celebratory performance, presenting a splendid stage and praying for the prosperity of the reopened market.

 

In his welcoming speech that day, County Governor Kim Ki-woong said, “Although the temporary specialized market lacks many things, I hope that it will contribute even a little to overcoming fire damage and restoring daily life to market merchants.” He urged all citizens to participate.

 

Meanwhile, the temporary specialized market, which opened on the 25th, was created with a total floor area of about 4,361 m2, a membrane structure of 2,700 m2, and a modular (two-story structure) of 1,589 m2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5.5 billion won.

 

A total of 226 stores, including 74 stores in the two-story modular structure and general building, 149 stores in the membrane structure for agricultural and marine products and restaurant buildings, and 3 stores in the container building in the general building, entered the temporary specialized market, prepared to welcome customers, and began full-scale operations.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