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백종원과 손잡고 ‘바비큐 먹거리 특화시장’ 조성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3/04 [17:48]

홍성군, 백종원과 손잡고 ‘바비큐 먹거리 특화시장’ 조성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3/04 [17:48]

▲ 홍성군, 백종원과 바비큐 먹거리 특화시장 협약 사진  © 홍성군


지난해 47만 7천 명의 방문객과 488억 원의 경제효과로 전국적인 관심을 받았던 홍성 글로벌 바베큐 축제를 개최한 충남 홍성군이‘바비큐 먹거리 특화시장’을 조성한다고 4일 밝혔다.

 

이를 위해 홍성군은 4일 16시 군수실에서 이용록 홍성군수와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상생발전 업무 협약식을 갖고 손을 맞 잡았다.

 

이번 협약으로 홍성군은 더본코리아와 손잡고 상권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홍성상설시장을 ‘바비큐 먹거리 특화시장’으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홍성의 자원을 활용한 메뉴 개발, 홍보와 디자인 마케팅, 축제 등 음식과 관광을 연계한 상품화, 음식문화 발전 콘텐츠 개발‧육성 등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용록 군수는 “더본코리아 백종원 대표와 ‘홍성 글로벌바베큐페스티벌’과 연계한 홍성상설시장 바비큐 특화시장 프로젝트로 홍성에 가면 맛있는 바비큐를 항상 먹을 수 있는 시장이 있다는 입소문을 전국적으로 알려 수없이 많은 사람이 홍성을 찾아올 수 있도록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홍성상설시장은 1981년에 개설된 사설 시장으로 오관리 원도심 행정기관 이전과 전국적인 노령화·인구감소로 점차 침체 중이다. 이번 활성화 프로젝트는 위기에 처해있는 지역 시장을 다시 사람이 모이는 상권으로 회복하고 새로운 먹거리 관광 명소로 도약하는 것이 목표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ongseong-gun joins hands with Baek Jong-won to create a ‘barbecue food specialty market’

 

Hongseong-gun, South Chungcheong Province, which held the Hongseong Global Barbecue Festival, which received national attention last year with 477,000 visitors and an economic effect of 48.8 billion won, announced on the 4th that it will create a ‘barbecue food specialty market’.

 

To this end, Hongseong County Mayor Lee Yong-rok and Baek Jong-won, CEO of The Born Korea, joined hands at a win-win development agreement ceremony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at the county governor's office at 16:00 on the 4th.

 

With this agreement, Hongseong-gun plans to join forces with The Born Korea to create a ‘barbecue food specialized market’ at Hongseong Permanent Market, which is suffering from a recession in the commercial area.

 

In particular, we decided to cooperate in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through menu development using Hongseong's resources, promotion and design marketing, commercialization linking food and tourism such as festivals, and development and fostering of food culture development content.

 

County Mayor Lee Yong-rok said, “Through the Hongseong Permanent Market Barbecue Specialized Market Project in conjunction with Baek Jong-won, CEO of The Born Korea, and the ‘Hongseong Global Barbecue Festival,’ we spread the word nationwide that there is a market where you can always eat delicious barbecue when you go to Hongseong, and countless people came to Hongseong. “I will do my best to bring you back,” he said.

 

Meanwhile, Hongseong Permanent Market is a private market opened in 1981 and is gradually declining due to the relocation of administrative agencies to the original downtown area and the nationwide aging and population decline. The goal of this revitalization project is to restore the local market, which is in crisis, to a commercial district where people gather and leap forward into a new food tourist attraction.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