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전기자동차 보급사업 연중 실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3/04 [16:27]

대전시, 전기자동차 보급사업 연중 실시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3/04 [16:27]

▲ 대전시청     ©김정환 기자

친환경 자동차로 각광 받으면서 한때 경쟁적으로 전기자동차 구입 보조금 신청이 저조해 지면서 친환경 자동차 보급에 차질을 빛고 있는 가운데 대전시가 ‘2024년 전기자동차 보급사업’을 3월 4일부터 연중 실시한다고 밝혔다.

 

도시 대기오염 물질 및 미세먼지를 저감하고 맑고 깨끗한 대기환경 조성을 위해 실시하는 대전시 전기자동차 보급 사업은 전기자동차 제작‧수입사 영업점에서 6월 28일까지 신청․접수를 받으며, 약 3367대, 532억 원의 사업 물량에 대해 예산 소진시까지 추진한다. 

 

대전시는 연비, 주행거리, 에너지 효율 및 자동차 안정 정보 제공 여부, 배터리 환경성 정도, 제작사 사후관리‧충전여건 등을 고려하여 차종별로 보조금을 차등 지원한다. 

 

전기 승용차의 경우 대당 최대 990만 원, 전기 화물차의 경우 대당 최대 1450만 원을 지원한다. 

 

또한, 차종별 기본 보조금 외에 국비 추가 보조금이 일부 개편돼, 환경부 전기자동차 보급 업무처리지침에 따라 취약계층 및 어린이 통학차량, 택배 화물차, 소상공인, 차상위 이하 계층, 전기택시 등 전기자동차 구매자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제공된다.

 

이에 따라 어린이 통학차량의 경우 기존 500만 원 정액 지원에서 국비 20% 추가지원으로 변경됐으며, 소상공인의 경우 작년과 동일하게 국비의 30%가 추가 지원된다. 

 

택배 차량의 경우 자동차 출고일 이후 6개월간 택배 차량으로 운행 시 국비의 10%가 추가 지원되며 소유주가 소상공인인 경우는 중복지원으로 총 40%를 지원받을 수 있다. 

 

차상위 이하 계층의 전기 승용차 구매 시 기존의 국비 10% 추가지원에서 20% 추가지원으로 지원금이 확대되었으며, 상기 조건과 청년(19세 이상 34세 이하), 생애 최초 차량구매 3가지 조건을 모두 만족할 시 국비를 30% 추가 지원한다. 

 

전기 택시의 경우 기존 국비 200만 원 지원에서 50만 원 인상된 250만 원을 지원한다.

 

신청 자격은 신청일 기준 최소 90일 전부터 대전시에 연속해 주소를 두고 있는 개인 또는 법인 등이며, 보조금 신청은 전기자동차 구매계약을 맺은 후 자동차 제작‧수입사로 신청하면 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conducts electric vehicle distribution project throughout the year

 

As eco-friendly cars are in the spotlight, applications for subsidies for the purchase of electric cars are once competitive, and the supply of eco-friendly cars is facing a setback. Daejeon City announced that it will carry out the ‘2024 Electric Car Supply Project’ throughout the year starting March 4.

 

Daejeon City's electric vehicle supply project, which is being implemented to reduce urban air pollutants and fine dust and create a clear and clean air environment, will accept applications and applications at branches of electric vehicle manufacturers and importers until June 28. Approximately 3,367 units, worth KRW 53.2 billion, will be distributed. The project volume will be promoted until the budget is exhausted.

 

Daejeon City provides differentiated subsidies for each vehicle type, taking into account fuel efficiency, driving distance, energy efficiency and vehicle stability information, battery environmental friendliness, and manufacturer after-sales service and charging conditions.

 

For electric passenger vehicles, up to 9.9 million won per vehicle will be supported, and for electric trucks, up to 14.5 million won will be provided per vehicle.

 

In addition, in addition to the basic subsidy for each vehicle type, some additional government subsidies have been reorganized, providing practical benefits to buyers of electric vehicles such as vulnerable groups, children's school vehicles, delivery trucks, small business owners, the lowest class, and electric taxis in accordance with the Ministry of Environment's electric vehicle distribution guidelines. do.

 

Accordingly, in the case of children's school transportation, the existing flat support of 5 million won was changed to an additional 20% government subsidy, and for small business owners, an additional 30% of the government subsidy will be provided, the same as last year.

 

In the case of delivery vehicles, an additional 10% of the national budget will be provided if the vehicle is operated as a delivery vehicle for 6 months after the date of delivery, and if the owner is a small business owner, a total of 40% of the support can be received as overlapping support.

 

When purchasing an electric passenger car for those in the lower income bracket or lower, the subsidy has been expanded from the existing 10% additional government subsidy to an additional 20% subsidy, when all three conditions are met: the above conditions, young people (19 to 34 years old), and first vehicle purchase in life. An additional 30% of government funding is provided.

 

In the case of electric taxis, 2.5 million won will be provided, a 500,000 won increase from the existing government subsidy of 2 million won.

 

Those eligible to apply are individuals or corporations that have had continuous addresses in Daejeon for at least 90 days prior to the application date. To apply for a subsidy, you can apply as an automobile manufacturer or importer after concluding an electric vehicle purchase contract.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