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경찰청, 후면 무인교통단속카메라 본격 가동

이륜차 사고예방을 위해 신호·과속뿐만 아니라 안전모 미착용까지 단속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3/03 [15:39]

대전경찰청, 후면 무인교통단속카메라 본격 가동

이륜차 사고예방을 위해 신호·과속뿐만 아니라 안전모 미착용까지 단속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3/03 [15:39]

▲ 느리울네거리 후면 무인단속기  © 대전경찰청


대전경찰청이 이륜차(오토바이)의 교통법규 위반을 단속하는 후면 무인교통단속카메라 시범운영이 종료됨에 따라 3월 1일부터 본격 단속을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후면 무인교통단속카메라는 번호판이 뒤에만 부착되어있는 이륜차(오토바이)의 무질서한 위반행위를 단속하기 위하여 개발된 최첨단 단속장비로 인공지능 기반 영상분석 기술을 이용하여 통행하는 모든 차량(사륜차·이륜차)의 후면번호판을 인식하고 신호·과속 단속은 물론 이륜차 안전모 미착용 단속까지도 가능하다. 

 

대전지역 설치 장소는 둔산동 공작네거리(문정4→공작4)와 관저동 느리울네거리(건양대병원4→가수원4) 총 2개소이며 23년 11월부터 2월 29일까지 4개월간 시범운영(계도) 기간을 거쳤다. 

 

아울러, 대전시(교통정책과)와 함께 이륜차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후면 무인교통단속장비를 추가 설치하는 등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대전경찰청 관계자는 후면 무인교통단속장비는 이륜차를 포함한 모든 차량의 후면번호판을 촬영할 수 있어 교통사고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나, 이에 앞서 모든 운전자분들의 자발적인 교통법규 준수로 안전한 교통문화가 되도록 대전시민이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Police Agency, full operation of rear unmanned traffic enforcement camera

 

To prevent two-wheeled vehicle accidents, crack down on not only traffic lights and speeding, but also failure to wear safety helmets.

 

The Daejeon Police Agency announced that it is conducting full-scale crackdowns starting March 1 as the pilot operation of rear unmanned traffic enforcement cameras to crack down on traffic law violations by two-wheeled vehicles (motorcycles) has ended.

 

The rear unmanned traffic enforcement camera is a state-of-the-art enforcement equipment developed to crack down on disorderly violations of two-wheeled vehicles (motorcycles) with license plates attached only to the rear. It uses artificial intelligence-based video analysis technology to monitor all passing vehicles (four-wheeled vehicles and two-wheeled vehicles). It recognizes rear license plates and can crack down on traffic lights and speeding, as well as cracking down on people not wearing safety helmets on two-wheeled vehicles.

 

The installation locations in Daejeon are a total of two locations: Dunsan-dong Gongjak Intersection (Munjeong 4 → Gongjak 4) and Gwanjeo-dong Neuulul Intersection (Konyang University Hospital 4 → Singerwon 4), and a 4-month pilot operation (guidance) period from November 23 to February 29. went through

 

In addition, together with Daejeon City (Traffic Policy Division), we plan to gradually expand the system by installing additional unmanned traffic enforcement equipment at the rear to prevent traffic accidents involving two-wheeled vehicles.

 

Daejeon Police Agency officials expect that the rear unmanned traffic control equipment will help prevent traffic accidents by being able to take pictures of the rear license plates of all vehicles, including two-wheeled vehicles. He urged Daejeon citizens to actively participate.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