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노후경유차 910대 ‘조기폐차’ 지원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3/03 [15:22]

세종시, 노후경유차 910대 ‘조기폐차’ 지원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3/03 [15:22]

▲ 조기폐차지원사업 홍보포스터


노후 경유차량으로 인한 대기질 오염 발생이 증가하면서 각 지자체마다 노후 경유차량에 대한 조기폐차 지원 정책을 펴고 있는 가운데 세종시가 오는 14일까지 수송분야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사업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배출가스 4·5등급 경유자동차와 2009년 8월 이전 배출허용기준(Euro4)을 적용해 제작된 도로용 3종 건설기계, 티어(Tier) 1 이하의 엔진을 탑재한 지게차·굴착기다.

 

지원규모는 배출가스 4등급 차량 약 300대, 배출가스 5등급 차량 약 600대, 건설기계는 약 10대다.

 

사업예산은 총 27억 8,600만 원으로 지난해 12월부터 배출가스 5등급 차량의 운행제한 전면 시행에 따라 생계형 차주 등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기 위해 지난해 13억 100만 원 대비 114% 증액 편성했다.

 

배출가스 5등급은 총중량 3.5톤 미만은 최대 300만 원, 3.5톤 이상 최대 300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4등급은 총중량 3.5톤 미만은 최대 800만 원, 3.5톤 이상은 최대 7800만 원, 건설기계는 최대 1억 2000만 원까지 지원된다.

 

보조금 지원은 신청일 기준 세종시 또는 대기관리권역(000)에 6개월 이상 연속 등록돼야 한다.

 

한편 세종시는 미세먼지 계절관리기간(2023.12.∼2024.3.)에 5등급 경유차량에 대한 운행 제한을 시행 중으로, 위반 시 1일 10만 원의 과태료를 부과하고 있다. 

 

이 기간에 적발된 5등급 노후경유차는 올해 9월 30일까지 조기폐차하거나 저감장치를 부착하면 과태료를 면제받을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jong City, supports ‘early scrapping’ of 910 old diesel vehicles

 

As air quality pollution caused by old diesel vehicles increases, each local government is implementing policies to support early scrapping of old diesel vehicles. Sejong City is applying for the early scrapping support project for old diesel vehicles to reduce fine dust in the transportation sector by the 14th. He said he would receive it.

 

Targets of support include diesel vehicles with emission levels 4 and 5, three types of road construction equipment manufactured to the emission standards (Euro4) before August 2009, and forklifts and excavators equipped with engines of Tier 1 or lower. .

 

The scale of support is approximately 300 vehicles with Class 4 emissions, 600 vehicles with Class 5 emissions, and approximately 10 construction machines.

 

The total project budget is KRW 2.786 billion, a 114% increase from last year's KRW 1.301 billion to reduce the financial burden on subsistence borrowers following the full implementation of the operation restrictions for Class 5 vehicles with emission levels from December of last year.

 

For emissions level 5, those with a total weight of less than 3.5 tons can receive up to 3 million won, and those with a total weight of 3.5 tons or more can receive up to 30 million won.

 

Grade 4 support is up to 8 million won for gross weight of less than 3.5 tons, up to 78 million won for over 3.5 tons, and up to 120 million won for construction machinery.

 

Subsidy support must be registered in Sejong City or the air management area (000) for more than six consecutive months as of the application date.

 

Meanwhile, Sejong City is enforcing operation restrictions on class 5 diesel vehicles during the fine dust seasonal management period (December 2023 to March 2024), and is imposing a fine of 100,000 won per day for violations.

 

Class 5 old diesel vehicles caught during this period can be exempted from fines if they are scrapped early or have a reduction device installed by September 30 of this year.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