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이스포츠’ 프로정규시즌 단독 유치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26 [10:10]

대전시, ‘이스포츠’ 프로정규시즌 단독 유치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26 [10:10]

▲ 베틀그라운드 포스터  © 대전시


이스포츠의도시 대전시가 이스포츠 배틀로얄 장르의 대표 종목인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프로시리즈(이하 PMPS)와 이터널 리턴 2024 정규시즌을 단독 유치하고, 3월 1일부터‘PMPS 시즌0’을 시작으로 경기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PMPS 결승시리즈 4개 시즌 12경기와 이터널 리턴 결승시리즈 4개 시즌 7경기, 총 19개 경기가 대전 이스포츠경기장에서 열린다. 

 

‘PMPS’는 국내기업인 크래프톤이 개발하여 2018년 5월 공개한 게임으로 2023년 항저우 아시안게임 최초 이스포츠 정식 종목으로 선정된 바 있다. 

 

2022년 기준 세계 2위의 서바이벌 슈터 게임으로 다수 인원이 배틀로얄 형태로 참여한다. 

 

카카오게임즈에서 서비스 중인 ‘이터널 리턴’은 2023년 7월에 정규리그 정식 오픈 이후 글로벌 게임 유통플랫폼 스팀에서 인기 순위 1위를 차지하는 등 급성장하고 있는 국산 게임으로 성장 가능성이 높은 종목이다.

 

특히 올해 12월 개최 예정인 ‘이터널 리턴 내셔널리그’는 최초의 지역 연고 구단 리그로 개최할 계획으로 이스포츠 구단과 해당 지자체 간의 지역 연고제 연결고리를 마련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아울러 대전 이스포츠경기장은 아레나 형식으로 64명의 선수들이 동시에 게임을 겨룰 수 있는 전국 유일의 전용 경기장으로 이스포츠 팬들에게 ‘배틀로얄 FPS의 성지’로 통한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지난해 LCK 서머 결승전 개최에 이어 올해 배틀로얄 장르의 정규 프로시즌을 유치했다. 앞으로도 지속적인 대회 유치를 통해 대전이 명실상부한 이스포츠 선도 도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hosts exclusive ‘esports’ professional regular season

 

Daejeon, the city of esports, exclusively hosts the Battleground Mobile Pro Series (PMPS), a representative event of the esports battle royale genre, and the Eternal Return 2024 regular season, with games starting from March 1 with 'PMPS Season 0'. It was announced on the 26th that it would be held.

 

A total of 19 games, including 12 games in 4 seasons of the PMPS Finals Series and 7 games in 4 seasons of the Eternal Return Finals Series, will be held at the Daejeon Esports Stadium.

 

‘PMPS’ is a game developed by the domestic company Krafton and released in May 2018, and was selected as the first official e-sports event at the 2023 Hangzhou Asian Games.

 

As of 2022, it is the world's second largest survival shooter game, and many people participate in battle royale.

 

‘Eternal Return’, which is being serviced by Kakao Games, is a rapidly growing domestic game with high growth potential, ranking first in popularity on the global game distribution platform Steam after the regular opening of the regular league in July 2023.

 

In particular, the ‘Eternal Return National League’, scheduled to be held in December this year, is planned to be held as the first regional club league and is significant in that it establishes a regional connection system between esports clubs and the local government.

 

In addition, Daejeon Esports Stadium is the only dedicated stadium in the country where 64 players can compete simultaneously in an arena format, and is known to e-sports fans as the ‘mecca of battle royale FPS.’

 

Daejeon Mayor Lee Jang-woo said, “Following last year’s LCK Summer Finals, we hosted a regular pro season in the battle royale genre this year. “We will continue to strive to make Daejeon a leading e-sports city in name and reality by continuously hosting competitions,” he sai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