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동규 캠프, 윤소식 측 경선 상대 흠집내기에 '발끈'

지역 유권자들 정치 신인 구태 정치 답습하는 행태에 '답답'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25 [16:18]

진동규 캠프, 윤소식 측 경선 상대 흠집내기에 '발끈'

지역 유권자들 정치 신인 구태 정치 답습하는 행태에 '답답'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25 [16:18]

▲ 윤소식 예비후보 단체 대화방에 올라온 홍보물

 

의례적으로 선거철만 되면 상대 후보에 대한 흠집 내기 등 네거티브 선거운동이 지역 유권자들의 눈살을 찌부리게 하고 정치를 외면하게 하는데 일조를 하면서 정치인들이 스스로 자정능력을 키워  나가고 있는 가운데 대전 유성 갑선거구에 출마하는 국민의힘 윤소식 예비후보측이 경선 상대인 진동규 예비후보에 대한 전력을 홍보하고 있어 상대 진동규 예비후보가 발끈하고 나섰다.

 

윤소식 예비후보는 그동안 공정한 경선과 깨끗한 경선, 완전한 원팀을 위한  경선에 참여하겠다는 입장을 밝혀왔다.

 

윤 예비후보의 이같은 강조는 경찰 출신인 그의 소신정치로 받아 들여왔다.

 

하지만 본격적인 경선에 돌입하자 윤소식 예비후보측은 상대 진동규 예비후보의 전력을 카드뉴스로 제작해 홍보하는 등 진동규 예비후보에 대한 네거티브 확산에 나서고 있는 모양을 하고 있다.

 

윤소식 예비후보측이 진동규 예비후보의 전력을 문제삼는 홍보는 진 예비후보의 과거 선거 낙선 전력을 SNS를 통해 '진동규 예비후보 5회 낙선'이라는 카드뉴스로 배포 하면서 공정한 경선과 깨끗한 경선을 기대했던 지역 유권자들에게 실망을 주고 있다는 지적이다.

 

앞서 윤소식 예비후보는 지난 19일 경선후보 확정 후 대전시의회 기자실을 찾아 "깨끗하고 공정한 경선을 치르겠다"고 다짐하고 "이번 경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었다.

 

이와 관련 윤소식 예비후보측 관계자는 <시티저널>과의 통화에서 "사실관계를 쓴 것"이기 때문에 별 문제가 없다는 입장을 말 한 것으로 알려졌다.

 

진 예비후보에 대한 네거티브 경선 선거운동 사실이 밝혀지자 진동규 예비후보측은 윤소식 예비후보와 관련한 사안과 자신에 대한 흠집내기 홍보에 대한 조치를 예고했다.

 

진동규 예비후보측는 25일 언론에 보낸 “경선 상대인 윤소식 후보의 네거티브 선거에 실망 ”이라는 제목의 보도자료를 통해 "윤소식 예비후보의 네거티브 선거에 실망한다고"는 입장을 밝혔다.

 

이어 진 예비후보측는 정책에 대한 시민 알리기 언론 홍보물이 윤소식 예비후보를 일방적으로 홍보를 하고 있다며,이를 후보자 광고로 보이는 불법선거운동 자료로 인식할 수 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진 캠프는 또 "경찰출신이라 정정당당하게 공약대결을 기대하고 향후 원팀이 되기를 기대했는데, 상대후보에 대한 흠집내기를 한다면 차후 어떻게 원팀이 되어 야당을 이길 수 있겠느냐"고 불만을 토로했다.

 

이와 관련 진동규 예비후보 측은 고발과, 국민의힘 클린공천지원단, 그리고 선관위의 판단을 지켜보겠다는 입장입니다.

 

한편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는 경선과정에서의 상대 후보 비방 등에 대해엄정하게 관리하겠다"는 입장을 밝히고, 관련해서 3번의 경고를 받게되면 공천 자체를 문제삼겠다는 입장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in Dong-gyu's camp gets angry over Yoon So-sik's attempt to criticize his opponent in the primary.

 

Local voters are 'frustrated' by the behavior of new politicians and old-fashioned politics

 

During the election season, negative campaigning, such as criticizing the opposing candidate, frowns local voters and helps them turn away from politics. Politicians are developing their ability to self-purify themselves, and are running for the Daejeon Yuseong Gap constituency. The People Power Party's preliminary candidate Yoon So-sik is promoting the power of his opponent in the primary, preliminary candidate Jin Dong-gyu, and his opponent, preliminary candidate Jin Dong-gyu, is furious.

 

Prospective candidate Yoon So-sik has stated that he will participate in a fair primary, a clean primary, and a primary for a complete team.

 

This emphasis by prospective candidate Yoon has been accepted as part of his conviction-based politics as a former police officer.

 

However, as the primary race begins in earnest, preliminary candidate Yoon So-sik's side appears to be trying to spread negativity about the opponent, preliminary candidate Jin Dong-gyu, by producing card news and promoting it.

 

The publicity campaign by preliminary candidate So-sik Yoon's side questioning preliminary candidate Jin Dong-gyu's record of losing in past elections was distributed through SNS as card news titled 'Preliminary candidate Jin Dong-gyu lost 5 times', local voters who expected a fair and clean primary. It is pointed out that this is disappointing people.

 

Previously, after being confirmed as a candidate for the primary on the 19th, preliminary candidate So-Sik Yoon visited the press room of the Daejeon City Council and pledged to "hold a clean and fair primary" and said, "I will do my best in this primary."

 

In relation to this, an official from the preliminary candidate So-sik Yoon reportedly said in a phone call with <City Journal> that there was no problem because "the facts were written."

 

When the fact of the negative primary election campaign against prospective candidate Jin was revealed, prospective candidate Jin Dong-gyu's side announced measures to address issues related to prospective candidate Yoon So-sik and damaging publicity about himself.

 

On the 25th, preliminary candidate Jin Dong-gyu's side stated in a press release titled "Disappointed by the negative election of candidate Yoon So-sik, our primary opponent" sent to the media that they were "disappointed by the negative election of preliminary candidate Yoon So-sik."

 

Next, prospective candidate Jin's side claimed that the media promotional materials informing citizens about policies were unilaterally promoting prospective candidate Yoon So-sik, and that they could not help but recognize this as illegal election campaign material that appeared to be an advertisement for the candidate.

 

Jin's camp also expressed dissatisfaction, saying, "Since I am a former police officer, I expected a fair battle of pledges and expected to become one team in the future, but if you criticize the opposing candidate, how will you be able to become one team and defeat the opposition party in the future?"

 

In relation to this, preliminary candidate Jin Dong-gyu's position is that he will watch the accusation, the People Power Party's Clean Nomination Support Group, and the National Election Commission's decision.

 

Meanwhile, the People Power Party Nomination Management Committee stated that it will strictly manage slander of opposing candidates during the primary process, and that if it receives three warnings in this regard, it will take issue with the nomination itself.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