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택구 예비후보, ‘경선 토론회’ 제안...“국민의힘 열풍 일으키자”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23 [13:42]

이택구 예비후보, ‘경선 토론회’ 제안...“국민의힘 열풍 일으키자”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23 [13:42]

▲ 이택구 예비후보     ©이택구 사무소

총선 후보 선정을 위한 경선 대상자로 선정된 이택구 국민의힘 대전 서구(을)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경선 과정 흥행몰이와 경쟁력 강화를 위한 예비후보자간 ‘경선 토론회’를 제안하고 나섰다.

 

토론회를 통해 국민의힘 경선 과정 속에서 바람을 일으키고 지역 주민들에게 예비후보들의 경쟁력을 피력하자는 취지다.

 

이 예비후보는 “시간은 촉박하지만 아직 경선일정이 구체적으로 잡혀 있지 않은 만큼 지역 방송사가 됐든 플랫폼이 됐든 양자간 토론회를 통해 국민의힘 예비후보자들의 경쟁력을 어필하는 자리를 마련하자”고 제안했다.

 

국회의원 본 선거기간에는 공개 토론회가 있는 만큼 유권자들이 정확한 판단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그러나 경선 과정에서는 기회가 없는 만큼 유권자들의 폭 넓은 선택을 위한 기회의 장을 마련하고, 국민의힘 예비후보들의 사전 홍보효과를 일으켜 본선에 대한 경쟁력도 강화시키자는 복안이다.

 

특히 유권자들에게 예비후보들이 토론회를 통해 어떤 일을 하고, 어떤 일을 겪었고, 어떤 일을 하고자 하는지에 대한 유권자들의 선택 기회를 넓히고 궁극적으로 서구(을)을 넘어 대전 전 지역구에 국민의힘 열풍을 일으키자는 구상이다.

 

이 예비후보는 “정치 입문 초기 경쟁자가 될지언정 적이 되고 싶지는 않다고 했던 말에 변함이 없다”며 “깨끗하고 공정한 경선을 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생각”이라고 강조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liminary candidate Lee Taek-gu proposes a ‘primary debate’… “Let’s create a People Power craze”

 

Lee Taek-gu, a preliminary candidate for the Daejeon Seo-gu National Assembly of the People Power Party, who was selected as a primary candidate for the general election, proposed a ‘primary debate’ between prospective candidates to increase popularity and strengthen competitiveness during the primary.

 

The purpose is to create a stir in the People Power Party primary process through the debate and demonstrate the competitiveness of prospective candidates to local residents.

 

This preliminary candidate suggested, “Time is running out, but since the primary election schedule has not been set in detail yet, let’s create an opportunity to appeal the competitiveness of the People Power Party’s preliminary candidates through a bilateral debate, whether it is a local broadcaster or a platform.”

 

During the main election period for the National Assembly, there is an open debate, so voters are given the opportunity to make an accurate decision.

 

However, as there is no opportunity during the primary election process, the plan is to provide an opportunity for voters to make a wide range of choices and to strengthen the competitiveness of the People Power Party's preliminary candidates by promoting them in advance.

 

In particular, it expands voters' opportunity to choose what prospective candidates do, have experienced, and what they want to do through debates, and ultimately spreads the People Power craze beyond the West to all districts in Daejeon. The idea is to raise it up.

 

This prospective candidate emphasized, “I haven’t changed what I said when I first entered politics, that I don’t want to be an enemy even though I might be a competitor,” and added, “I plan to do my best to hold a clean and fair primary.”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