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찾아가는 ‘시민안전교실’ 운영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16 [09:24]

세종시, 찾아가는 ‘시민안전교실’ 운영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16 [09:24]

▲ 세종시청사 전경(브레이크뉴스 강민식 기자)     ©강민식 기자

세종시가 안전사고 예방 생활화를 위한 시민안전교실을 운영한다.

 

이를 위해 세종시는 오는 19일부터 내달 8일까지 ‘2024년 찾아가는 시민안전교실’ 상반기 교육 신청을 받는다고 16일 밝혔다.

 

시민안전교실은 안전취약계층, 시민 등의 안전사고 대처능력을 강화하고 안전의식을 확산하기 위해 마련됐다.

 

상반기 교육은 오는 4월 15일부터 시작하며 안전교육 전문강사가 교육을 희망하는 기관·단체 등을 직접 방문해 생애주기별 6대 안전분야를 교육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생애주기별 6대 안전분야는 생활안전 ,교통안전 ,자연재난안전 ,사회기반 체계안전 ,범죄안전 ,보건안전으로 세종시는 특히 올해는 최근 급속 확산 중인 마약과 관련해 중독 등 예방·근절교육과 함께 온라인 사기 등 신종 범죄 유형에 대비할 수 있는 안전교육 및 청소년 자살예방 등에 관한 안전교육도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세종시에서는 관내 기관·단체 596곳을 대상으로 총 659회 교육을 진행했고 총 1만 7254명이 참여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jong City operates a visiting ‘Citizen Safety Class’

 

Sejong City operates a citizen safety class to make safety accident prevention part of their daily lives.

 

To this end, Sejong City announced on the 16th that it will be accepting applications for the first half of the ‘2024 Visiting Citizen Safety Class’ training from the 19th to the 8th of next month.

 

The Citizen Safety Class was designed to strengthen the ability to respond to safety accidents and spread safety awareness among safety-vulnerable groups and citizens.

 

Training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will begin on April 15th and will be conducted by a safety education instructor who directly visits institutions and organizations that wish to receive training and provides training in six major safety areas by life cycle.

 

The six major safety areas by life cycle are life safety, traffic safety, natural disaster safety, social infrastructure system safety, crime safety, and health safety. Sejong City is especially providing education on prevention and eradication of addiction, including addiction, in relation to drugs, which are rapidly spreading these days. It was announced that safety education to prepare for new types of crimes such as online fraud and youth suicide prevention will be strengthened.

 

Meanwhile, last year, Sejong City conducted a total of 659 training sessions for 596 institutions and organizations in the city, and a total of 17,254 people participated.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