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 가야산 자연휴양림 조성계획’ 충남도 최종 승인

서산시, 가야산 자연휴양림 조성사업 ‘본격 추진’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2/03 [15:14]

‘서산 가야산 자연휴양림 조성계획’ 충남도 최종 승인

서산시, 가야산 자연휴양림 조성사업 ‘본격 추진’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4/02/03 [15:14]

▲ 서산 가야산 자연휴양림 조감도  © 서산시


서산 가야산에 자연휴양림이 본격 조성된다.

 

충남 서산시에 따르면 지난 2일 '서산 가야산 자연휴양림 조성계획' 을 충남도로부터 최종 승인받았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서산시는 운산면 신창리 산15-2번지 일원 111.5ha 부지에 조성 예정인 가야산 자연휴양림 조성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가야산 자연휴양림은 2021년 6월 공립자연휴양림으로 산림청으로부터 지정 승인을 받았으며 이번에 충남도로부터 조성계획 승인을 받았다.

 

가야산은 충남 서산시와 예산군 사이에 위치한 충남 서북부 최고봉 (678.2m)으로, 정상에서는 멀리 서해가 보이고, 노랑상사화와 백운란 자생지가 발견되는 등 생태적 가치가 우수할 뿐만 아니라 수자원과 산림자원이 풍부한 금북정맥의 한 축이다.

 

용현계곡 쪽에는 서산 마애여래삼존상과 보원사지, 용현계곡 반대쪽 자락에는 개심사, 일락사, 문수사가 있고, 휴양림 초입에는 1000ha에 이른 광활한 초지가 있어 역사와 생태가 공존하는 곳에 자연휴양림이 들어서게 된다.

 

가야산 자연휴양림 조성사업은 총 사업비 107억 원을 투자하여 올해 상반기 착공, 2025년 말 준공을 목표로 통합관리센터, 산림휴양관, 숲속의 집, 숲속카페&세미나실 등의 휴양시설과 진입로, 전기·통신, 상·하수도 등을 설치할 계획이다.

 

이완섭 서산시장은 “우리시는 가야산 자연휴양림 조성으로 시민들의 산림복지 수요에 부응하여 산림문화와 휴양, 체험을 종합적으로 즐길 수 있는 산림복지 공간을 제공하고, 변화하는 휴양트랜드에 발맞춰 관광객 유치에도 적극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며, “향후, 자연휴양림 지구 내 유아숲체험원 및 숲속야영장, 산림레포츠단지를 확충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서산시는 올해 '가야산 수목원 조성사업' 의 실시설계 용역 추진 및 '가야산 치유의 숲 조성사업'의 사업비(도비보조) 확보를 통해 '27년까지 조성할 계획으로 향후 전국적인 규모로 산림복지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osan City, ‘Full-scale promotion of Gayasan natural recreation forest creation project’

 

‘Seosan Gayasan Natural Recreation Forest Creation Plan’ finally approved by South Chungcheong Province

 

Seosan City, South Chungcheong Province, announced on the 2nd that it received final approval from South Chungcheong Province for the 'Seosan Gayasan Natural Recreation Forest Creation Plan'.

 

Accordingly, Seosan City is expected to gain momentum in the promotion of the Gayasan Natural Recreation Forest construction project, which is scheduled to be built on a 111.5ha site in the area of 15-2 Sanchang-ri, Unsan-myeon.

 

Gayasan Natural Recreation Forest received designation approval from the Korea Forest Service as a public natural recreation forest in June 2021, and received approval for the construction plan from South Chungcheong Province.

 

Gayasan is the highest peak (678.2m) in the northwestern part of Chungcheongnam-do, located between Seosan-si and Yesan-gun, Chungcheongnam-do. From the summit, the West Sea can be seen in the distance, and it not only has excellent ecological value, such as the native habitats of yellow rosacea and white orchids, but is also located in the Geumbuk vein, which is rich in water and forest resources. It is one axis.

 

On the Yonghyeon Valley side are the Seosan Rock-carved Buddha Triad and Bowonsa Temple Site, and on the other side of the Yonghyeon Valley are Gaesimsa Temple, Illaksa Temple, and Munsusa Temple. At the entrance to the recreation forest, there is a vast grassland of 1,000 ha, so a natural recreation forest will be built in a place where history and ecology coexist.

 

The Gayasan natural recreation forest construction project will begin construction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KRW 10.7 billion, with the goal of completion by the end of 2025. Recreation facilities such as an integrated management center, forest recreation center, forest house, forest cafe & seminar room, access roads, electricity, etc. There are plans to install communications, water supply and sewerage, etc.

 

Seosan Mayor Lee Wan-seop said, “By creating a natural recreation forest on Mt. Gayasan, our city will respond to citizens’ demand for forest welfare by providing a forest welfare space where they can comprehensively enjoy forest culture, recreation, and experiences, and will also actively attract tourists in line with changing recreation trends. “We plan to respond,” he said. “In the future, we plan to expand the Children’s Forest Experience Center, Forest Campground, and Forest Leisure Complex within the natural recreation forest district.”

 

Meanwhile, Seosan City plans to build a forest welfare complex on a nationwide scale by '27 by promoting the detailed design service for the 'Gayasan Arboretum Creation Project' this year and securing project funds (provincial support) for the 'Gayasan Healing Forest Creation Project'. It is planned to create.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