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신세계갤러리, 새 해 소망 담은 기획전 열어...

김환일 기자 | 기사입력 2024/01/03 [14:34]

대전신세계갤러리, 새 해 소망 담은 기획전 열어...

김환일 기자 | 입력 : 2024/01/03 [14:34]

▲ 대전신세계갤러리 신년기획전 홍보 포스터[사진=대전신세계]  © 김환일


대전신세계갤러리가 청룡의 해인 갑진년 새해를 맞아 용의 기운과 새 해 소망을 담은 기획전을 선보인다.

 

대전신세계 Art&Science는 이달 5일부터 다음달 19일까지 신년기획전 ‘소원을 빌어龍’을 진행한다. 

 

이번 전시에는 곽수연, 김지영, 나인주, 남재현, 노동식, 변지현, 이돈아, 황지연 등 여덟 명의 작가가 참여해 용을 비롯한 십이지신 동물부터 동화 ‘알라딘’에 등장하는 ‘램프의 요정’ 지니, 각자의 소망과 염원을 담은 달 테마 작품까지 다양한 작품을 함께 만나 볼 수 있다.

 

전시장 입구에 들어서면 ‘램프의 요정’ 지니를 재현한 대형벌룬 작품이 관람객을 맞이한다. 높이 4m, 길이 7m가 넘는 노동식 작가의 대형 설치 작품은 시선을 압도한다. 

 

지니를 지나 전시장으로 들어서면 변지현 작가의 밝고 커다란 달 벽화를 마주하게 된다. 절로 소원을 빌고 싶어지는 휘영청 밝은 달은 작가가 이번 전시를 위해 현장에서 직접 제작한 작품이다. 

 

남재현, 변지현, 이돈아 작가의 작품 속 크고 작은 달과 달 모티브들은 때로는 안식처이자 이상향으로, 때로는 복과 부귀의 상징으로 그 의미를 더한다.

 

갑진년의 상징, 용의 모습도 작품들 속에서 각양각색의 자태로 관람객을 맞이한다. 나인주 작가가 만들어낸 오밀조밀한 마을 풍경 속의 십이지신들은 보는 이에게 친근함과 따뜻한 온기를 전해준다. 

 

황지연 작가의 작품들 속에 등장하는 십이지신들은 민화를 현대적 감각으로 캐릭터화하여 사랑스러움을 자아낸다.

 

또, 곽수연 작가의 작품에 담긴 신화 속 상상의 동물 묘룡(猫龍)은 보는 사람에게 신비로운 에너지를 주는 듯하며, 김지영 작가가 채색과 견사로 화폭 가득 수놓은 푸른 용은 힘차게 솟아오르는 모습으로 희망찬 새해를 기원하는 듯 하다.

 

이번 신년기획전에서는 ‘소원을 빌어龍’에서 여덟 작가들이 만들어낸 희망찬 작품 세계를 감상하고 전시 관람시 나눠주는 달을 닮은 메모지에 소원을 적어보는 뜻 깊은 의미도 마련했다.

 

특히, 전시기간동안 매주 금, 토, 일 오후 2시에 아트클래스 ‘나만의 민화 시어터 만들기’를 진행하여 전시장을 찾는 관람객에게 재미를 제공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Shinsegae Gallery, “Gapjinnyeon New Year Special Exhibition”

 

From the 5th to the 19th of next month, a special exhibition ‘Make a Wish Dragon’ containing the energy and wishes of the dragon will be presented.]

 

Daejeon Shinsegae Gallery presents a special exhibition containing the energy of the dragon and new year's wishes to celebrate the new year of Gapjin, the year of the blue dragon.

 

Daejeon Shinsegae Art&Science is holding a New Year’s special exhibition ‘Make a Wish Dragon’ from the 5th of this month to the 19th of next month.

 

In this exhibition, eight artists including Kwak Soo-yeon, Kim Ji-young, Na In-ju, Nam Jae-hyeon, Noh Dong-sik, Byun Ji-hyeon, Lee Don-ah, and Hwang Ji-yeon participated in the exhibition, presenting everything from the zodiac animals including the dragon to the Genie, the 'lamp genie' from the fairy tale 'Aladdin', and each person's wish. You can see a variety of works, including moon-themed works filled with wishes.

 

Upon entering the exhibition hall, visitors are greeted by a large balloon artwork that recreates the Genie, the ‘Lamp Fairy’. Over 4m high and 7m long, artist Noh Dong-sik's large-scale installation work catches the eye.

 

When you pass by Genie and enter the exhibition hall, you come across a bright and large moon mural by artist Byun Ji-hyeon. Hwiyeongcheong Bright Moon, which makes you want to make a wish, is a work created by the artist on site for this exhibition.

 

The large and small moons and moon motifs in the works of artists Nam Jae-hyun, Byun Ji-hyeon, and Lee Don-ah add meaning, sometimes as a haven and utopia, and sometimes as symbols of fortune and wealth.

 

The symbol of the year of Gapjin, the dragon, also greets visitors in various forms in the works. The zodiac signs in the intimate village landscape created by artist Na In-ju convey friendliness and warmth to the viewer.

 

The zodiac signs that appear in artist Hwang Ji-yeon's works evoke loveliness by characterizing folk paintings with a modern sensibility.

 

In addition, the mythical imaginary animal Myoryong (猫龍) in the work of artist Kwak Soo-yeon seems to give mysterious energy to the viewer, and the blue dragon that artist Ji-young Kim embroidered on the canvas with color and silk thread is a powerful rising figure, giving a hopeful new year. It seems like he is praying for.

 

In this New Year's special exhibition, you can enjoy the world of hopeful works created by eight artists in 'Make a Wish Dragon' and also have the opportunity to write your wishes on a note resembling the moon that is handed out when viewing the exhibition.

 

In particular, the art class ‘Creating Your Own Folk Painting Theater’ will be held every Friday, Saturday, and Sunday at 2 PM during the exhibition period to provide fun to visitors to the exhibition hall.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