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027년까지 노동정책 기본계획 수립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11/24 [09:41]

대전시, 2027년까지 노동정책 기본계획 수립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11/24 [09:41]

▲ 대전시청 전경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올해부터 2027년까지 5년간 대전시 노동정책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제1차 노동정책 기본계획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본계획 수립은 급변하는 노동환경 변화에 대응하고 대전의 노동환경 현황 분석을 통해 취약 노동자 권익 보호 증진을 목적으로 수립했으며 체계적인 노동정책 방향과 중장기 추진전략을 담았다는게 대전시의 설명이다.

 

먼저 기본계획에는‘합리적 노사관계가 정립된 일류도시 대전’을 비전으로 노동권익 향상과 기본권 보장 ,노동복지 향상과 안전·건강일터 ,노사협력과 거버넌스 ,취약계층 고용기회 확대라는 4가지 추진전략을 세웠고, 전략 이행을 위해 10개의 핵심과제를 선정하고 58개의 세부사업 추진이 포함돼 있다.

 

핵심과제로 노동권익 향상과 기본권 보장을 위한 신고상담 서비스와 피해 구제 ,차별없는 노동권 보장 ,노동인권 교육 강화 추진, 영세기업 노동인권침해 상담서비스와 직장 내 괴롭힘 예방 근절 교육을 새롭게 시행하고, 안전하고 건강한 일터 조성을 위해 산업재해 방지 지원사업과 산업재해 예방 실행계획를 수립·추진한다는 게 기본계획에 포함됐다.

 

이밖에 기본계획에는 노사 협력 및 상생을 위해 노동 중심 거버넌스를 구축과 취약계층을 위한 고용기회 확대가 포함됐다.

 

한편 대전시 관계자는 기본계획 수립은 합리적 노사관계가 정립된 일류도시 대전을 만들어 나가기 위한 첫 단추를 끼웠다는데 의미가 있다고 평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establishes basic labor policy plan by 2027

 

Daejeon City announced that it has established the first basic labor policy plan to systematically promote Daejeon labor policy for five years from this year to 2027.

 

Daejeon City explains that the establishment of this basic plan was established to respond to rapidly changing labor environment changes and promote the protection of vulnerable workers' rights and interests through analysis of Daejeon's labor environment status, and includes a systematic labor policy direction and mid- to long-term promotion strategy.

 

First, the basic plan includes four promotion strategies: improving labor rights and guaranteeing basic rights, improving labor welfare and a safe and healthy workplace, labor-management cooperation and governance, and expanding employment opportunities for vulnerable groups, with the vision of 'Daejeon as a first-class city with reasonable labor-management relations'. To implement the strategy, 10 key tasks were selected and 58 detailed projects were implemented.

 

Key tasks include providing reporting counseling services and damage relief to improve labor rights and guarantee basic rights, guaranteeing labor rights without discrimination, strengthening labor human rights education, implementing new counseling services for labor human rights violations in small businesses and training to prevent and eradicate bullying in the workplace, and providing safe and The basic plan included establishing and implementing industrial accident prevention support projects and industrial accident prevention action plans to create a healthy workplace.

 

In addition, the basic plan included establishing labor-centered governance for labor-management cooperation and coexistence and expanding employment opportunities for vulnerable groups.

 

Meanwhile, Daejeon City officials evaluated the establishment of the basic plan as meaningful as it was the first step toward creating Daejeon as a first-class city with reasonable labor-management relations.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