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특성화고 운영 활성화 지역형 모델 필요”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11/23 [16:18]

충남도의회 “특성화고 운영 활성화 지역형 모델 필요”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11/23 [16:18]

▲ 충남 특성화고 활성화 의정토론회 사진  © 충남도의회


충남도의회가 23일 대회의실에서 ‘충남 특성화고교 운영 활성화 방안 마련’을 주제로 의정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특성화고등학교는 ‘초·중등교육법 시행령’ 제91조에 따라 특정분야의 인재양성을 목적으로 하는 교육을 전문적으로 실시하는 고등학교, 현재 충남도내 직업고등학교는 38개로 1만 843명의 학생들이 재학중에 있다.

 

이번 토론회는 충남도의회 이종화 의원(홍성2·국민의힘)이 좌장을, 임수빈 합덕고등학교 교감이 발제를 맡았다. 이어 박병규 한국K-POP고등학교 교장과 김종오 홍성공업고등학교 교장, 공정희 천안제일고등학교 교감, 정범모 충남드론항공고등학교 교사가 토론에 참여했다.

 

임수빈 교감은 지역정착 경향성이 높은 직업계고 육성을 통해 청년들의 정주를 유도하기 위해, 미래 신산업 및 지역전략산업과 연계한 학과 개편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임 교감은 “지역별 전략·특화산업에 대한 산업 경쟁력을 제고하고, 지역이 필요로 하는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직업계고–지역기업–지역 대학’이 협력하고 ‘지자체–교육청’이 지원하는 지역기반의 체계적인 중등직업교육 모델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토론자들은 특성화고 활성화를 통해 기술전문가로 성공하고자 하는 학생의 꿈을 실현하고, 입시 과열과 과잉학력 해소를 통한 사회적 비용을 경감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신산업 분야는 기존의 기준학과에 의한 교원 양성보다는 별도의 계열로 분리하여 양성하는 것이 필요하다는 등의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이종화 의원은 “특성화고의 직업교육 강화는 양질의 고졸 일자리를 확대하고, 자립 지원을 통해 고졸 후 취업해도 사회적으로 자립‧성공할 수 있다는 인식을 확산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outh Chungcheong Provincial Council “Regional model for revitalizing specialized high school operations is needed”

 

The South Chungcheong Provincial Council announced that it held a legislative debate in the conference room on the 23rd under the theme of ‘Preparing a plan to revitalize the operation of specialized high schools in Chungnam’.

 

Specialized high schools are high schools that provide specialized education for the purpose of nurturing talent in specific fields in accordance with Article 91 of the Enforcement Decree of the Elementary and Secondary Education Act. Currently, there are 38 vocational high schools in South Chungcheong Province, with 10,843 students enrolled.

 

This debate was chaired by Lee Jong-hwa (Hongseong 2, People Power Party), a member of the South Chungcheong Provincial Council, and Lim Soo-bin, vice-principal of Hapdeok High School, served as the speaker. Next, Park Byeong-gyu, principal of Korea K-POP High School, Kim Jong-oh, principal of Hongseong Technical High School, Gong Gong-hee, vice-principal of Cheonan Jeil High School, and Jeong Beom-mo, teacher of Chungnam Drone Aviation High School, participated in the discussion.

 

Vice Principal Lim Soo-bin emphasized the need for department reorganization in connection with future new industries and regional strategic industries in order to encourage young people to settle down by fostering vocational high schools with a high tendency to settle in the region. Vice Principal Lim said, “In order to improve industrial competitiveness in strategic and specialized industries in each region and cultivate talent needed by the region, ‘vocational high schools – local companies – local universities’ cooperate and ‘local governments – offices of education’ support regional infrastructure. “We need to establish a systematic secondary vocational education model,” he emphasized.

 

The discussants emphasized that through revitalizing specialized high schools, students' dreams of succeeding as technology experts can be realized, and social costs can be reduced by resolving the overheating of entrance exams and excessive academic ability. In addition, various opinions were presented, such as the need to separate and train new industrial fields into separate departments rather than training teachers through existing standard departments.

 

Rep. Lee Jong-hwa emphasized, “Strengthening vocational education at specialized high schools will expand quality jobs for high school graduates, and through support for self-reliance, it will spread awareness that even if you get a job after high school, you can become socially independent and successful.”

 
충남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