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소규모 건설현장 대상 동절기 안전 점검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11/23 [09:55]

대전시, 소규모 건설현장 대상 동절기 안전 점검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11/23 [09:55]

▲ 대전시청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소규모 건설현장 안전 점검에 나선다.

 

이를 위해 대전시는 24일부터 28일까지 안전보건지킴이와 함께 동절기 민간 사업장의 산업재해 예방과 안전한 작업환경 조성을 위한 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에서 대전시는 근린생활시설 신축 현장 등 공사 금액 50억 원 미만의 소규모 건설 현장 10개소를 안전보건지킴이 10명, 자치구 인‧허가 담당자들과 함께 점검하며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사업장 기본안전 수칙을 지도할 예정이다. 

 

대전시는 또 근로자들의 한랭질환 예방을 위해 핫팩 등 동절기 대비 홍보 물품도 배부하여 근로자의 안전사고 예방을 유도할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winter safety inspection for small construction sites

 

Daejeon City will begin safety inspections at small-scale construction sites.

 

To this end, Daejeon City announced that it will conduct inspections with safety and health guards from the 24th to the 28th to prevent industrial accidents and create a safe working environment at private workplaces during the winter.

 

In this inspection, Daejeon City inspected 10 small-scale construction sites with a construction cost of less than 5 billion won, including new construction sites for neighborhood living facilities, with 10 safety and health guards and autonomous district licensing and licensing officials, and established basic safety rules for workplaces to prevent serious accidents. I plan to lead.

 

Daejeon City also plans to distribute promotional items for the winter, such as hot packs, to prevent cold-related illnesses among workers, thereby encouraging workers to prevent safety accidents.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