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지하층 화재 대비 합동 소방훈련 실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11/22 [17:09]

대전시, 지하층 화재 대비 합동 소방훈련 실시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11/22 [17:09]

▲ 건물 지하층 화재 대비 합동 소방훈련_사진  © 대전시


대전시가 건축물 지하층 화재 발생에 대비해 둔산 소방서와 합동으로 소방 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22일 대전시청 지하층에서 실시한 이번 훈련은 시청사 지하 1층 쓰레기처리장 및 주차장 전기차에 화재가 발생한 것을 가정하여 119 신고 및 상황전파 ,직원 대피 ,초기 진화 ,인명구조 ,환자 이송 ,전기차 화재진압 ,소방안전교육 순으로 진행됐다.

 

대전시청사 지하 1층 쓰레기처리장은 청사 내에서 발생한 신문 용지, 박스, 음료수병 등 월 11톤을 분리 수거하여 일시 보관 후 재활용 처리업체에 매각 등 처리하는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다. 또한, 쓰레기처리장 옆에는 전기차 충전시설(완속) 17대가 설치돼 있다. 

 

훈련은 시청사 지하 1층 쓰레기처리장에서 화재가 발생하여 직원 대피와 함께 자위소방대원들이 초기 진압에 성공했으나 주차장 전기차량에 화재가 옮겨붙어 둔산소방서 소방대원들이 질식 소화포와 침수조를 설치해 화재를 진압하는 내용으로 펼쳐졌다. 

 

특히, 이번 훈련은 이례적으로 대전시 자위 소방대원 및 둔산소방서 소방대원 총 150여 명의 인력과 소방 펌프차 등 총 11대의 대규모 소방 장비가 동원돼 훈련의 완성도를 높였다. 

 

대전시 관계자는 “대형피해가 우려되는 지하층 화재 발생 시의 대응 역량 강화에 중점을 두고 훈련했다”라면서 “매년 통상적으로 실시하던 전 직원 대피 훈련은 지난 1일 ‘2023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때 실시한 바 있어 생략했다”라고 밝혔다.

 

대전시는 앞으로 다양한 화재 상황을 가정하여 합동훈련을 실시하고, 화재 예방을 위한 소방 시설물 점검도 강화하여 화재로부터 안전한 청사를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conducts joint fire drills in preparation for basement fires

 

Daejeon City announced that it conducted a joint fire drill with the Dunsan Fire Department in preparation for a fire occurring in the basement of a building.

 

This training, conducted on the basement floor of Daejeon City Hall on the 22nd, assumed a fire broke out in an electric vehicle in the garbage disposal site and parking lot on the first basement floor of the city hall, and included 119 reporting and situation reporting, employee evacuation, initial firefighting, lifesaving, patient transport, electric vehicle fire suppression, and fire safety. It was conducted in the order of education.

 

The waste treatment plant on the first basement floor of Daejeon City Hall separates and collects 11 tons of newsprint, boxes, and beverage bottles generated within the building every month, stores them temporarily, and sells them to a recycling company. In addition, 17 electric vehicle charging facilities (slow speed) are installed next to the waste disposal site.

 

In the training, a fire broke out in the garbage disposal site on the first basement floor of the city hall, and self-defense firefighters successfully extinguished the fire with employees evacuating. However, the fire spread to an electric vehicle in the parking lot, and firefighters from Dunsan Fire Station installed suffocation fire extinguishers and an immersion tank to extinguish the fire. The content unfolded.

 

In particular, this training was unusual in that a total of 150 firefighters from Daejeon City Self-Defense Fire Department and Dunsan Fire Station and a total of 11 large-scale firefighting equipment, including fire pump trucks, were mobilized to enhance the completeness of the training.

 

An official from Daejeon City said, “The training focused on strengthening response capabilities in the event of a basement fire where large-scale damage is feared,” and added, “The evacuation drill for all employees, which is normally conducted every year, was conducted on the 1st during the ‘2023 Disaster Response Safe Nation Training.’ He said, “I omitted it.”

 

Daejeon City plans to conduct joint training assuming various fire situations in the future and strengthen inspections of firefighting facilities for fire prevention to create a safe building from fire.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