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장우 대전시장, 시 산하기관 대대적 혁신 강조

능률적·효율적 업무 추진으로 시민 위한 조직으로 거듭나야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11/07 [15:38]

이장우 대전시장, 시 산하기관 대대적 혁신 강조

능률적·효율적 업무 추진으로 시민 위한 조직으로 거듭나야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11/07 [15:38]

▲ 이장우 대전시장 확대간부회의 사진  © 대전시


이장우 대전시장이 대전시 산하기관의 대대적인 혁신을 강조했다.

 

이 시장은 7일 주재한 확대간부회의에서‘대전시 산하기관 혁신’을 화두에 올려 조직혁신·비효율성 제거·공정한 인사를 통해 오로지 시민만을 위한 조직으로 거듭나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날 이 시장은 “시 전체 정책과 산하기관은 떼려야 뗄 수 없는 완전한 원팀이 돼야 한다는 점을 잘 아실 것”이라면서 “시청 업무의 상당 부분이 산하기관에 의해 진행되기 때문에, 절대 불필요한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시민과 시 발전만을 생각해 주길 바란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조직혁신은 조직을 확장하는 것이 중요한 게 아니고, 현 조직 내에서 얼마나 시민 혈세를 아끼며 일을 능률적으로 할 것인지, 얼마나 효율성을 가질 것이냐가 가장 중요하다”라며 재차‘시민을 위한 혁신’을 강조했다.

 

산하기관장은 기관의 이익을 대변하기 위한 자리가 아니고, 시민들의 이익을 위해 얼마만큼 효율적으로 조직을 만들어 나갈 것이냐를 고민해야 한다는 의미다.

 

대전도시철도 2호선 트램 차량시스템 결과 발표와 관련해서도 효율성을 주문했다.

 

이 시장은 “지난번 호주 출장에서 트램을 보고 느낀 건, 예산을 많이 들여 장기간 오래 걸리는 교통수단이 중요한 게 아니고 어떻게 하면 시민 혈세를 효율적으로 사용해 시민들 불편을 해소할 수 있는지가 훨씬 중요하다는 판단을 갖게 됐다”라며 “더불어 지하철 3~5호선 건설도 예산을 아낄 수 있는 효율성, 또 일부 구간의 경우에는 고정관념을 탈피해 장기적 관점에서 다양하게 접근해 달라”고 밝혔다.

 

이 시장은 또‘대전 5개 자치구 방문’를 통해 약속한 예산 지원의 신속한 검토와 집행을 지시했다.

 

지난달 18일 서구를 시작으로 전날(6일)까지 5개 자치구 방문을 추진한 대전시는 현장 방문 및 시민과의 대화에서 이 시장이 긴급 지원을 약속한 사업에 대해 11월 중 특별조정교부금을 각 자치구에 교부할 방침이다.

 

이 시장은 마무리 발언에서 실·국장을 향해 “연말 인사고과를 성과 중심으로 아주 엄정하게 하라”며 “옆에서 아첨하는 직원에게 인사고과를 잘 주는 간부는 자질이 없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산하기관장들도 앞으로 조직에 만약 문제가 생기거나, 무리한 일이 발생하면 그 책임을 반드시 묻겠다”라며 다시 한번 시와 산하기관의 조직 분위기를 다잡았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Mayor Lee Jang-woo emphasizes major innovation in city-affiliated organizations

 

We must be reborn as an organization for citizens by promoting efficient and efficient work.

 

Daejeon Mayor Lee Jang-woo emphasized large-scale innovation in Daejeon city-affiliated organizations.

 

At the expanded executive meeting he chaired on the 7th, Mayor Lee raised the topic of ‘innovation of Daejeon City-affiliated organizations’ and ordered that the city be reborn as an organization solely for citizens through organizational innovation, elimination of inefficiencies, and fair personnel management.

 

On this day, Mayor Lee said, “You are well aware that the city’s overall policies and affiliated organizations must become an inseparable, complete team. Since a significant portion of city hall work is carried out by affiliated organizations, we must make sure that no unnecessary problems arise.” “I hope you only think about the citizens and the development of the city,” he said.

 

He went on to emphasize 'innovation for citizens' again, saying, "For organizational innovation, it is not important to expand the organization, but the most important thing is how much the citizens' tax money can be saved, work done efficiently, and how efficient it can be within the current organization." did.

 

This means that the head of an affiliated organization is not in a position to represent the interests of the organization, but must consider how efficiently the organization can be created for the benefit of citizens.

 

Efficiency was also requested in relation to the announcement of the results of the Daejeon Urban Railway Line 2 tram vehicle system.

 

Mayor Lee said, “What I felt after seeing the tram during my last business trip to Australia was that it was not important to use a large amount of budget and take a long time to use transportation, but it was much more important how to efficiently use citizens’ tax money to relieve citizens’ inconveniences.” He said, “In addition, the construction of subway lines 3 to 5 is also efficient to save budget, and in the case of some sections, we ask for a diverse approach from a long-term perspective by breaking away from stereotypes.”

 

Mayor Lee also ordered a quick review and execution of the budget support promised through his visit to the five autonomous districts of Daejeon.

 

Daejeon City, which promoted visits to five autonomous districts, starting with Seo-gu on the 18th of last month and continuing until the previous day (6th), will provide special coordination grants to each autonomous district in November for projects for which Mayor Lee promised emergency support during on-site visits and conversations with citizens. We plan to issue it.

 

In his closing remarks, Mayor Lee pointed out to the office and director, “Make the year-end performance review very strict and centered on performance,” and “An executive who gives a good performance review to an employee who flatters him is not qualified.”

 

At the same time, he once again set the tone for the organization of the city and affiliated organizations, saying, “In the future, if a problem or unreasonable action occurs in the organization, we will definitely hold the heads of the organization accountable.”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