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추석 명절 맞아 저소득층 세대 위문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09/22 [15:28]

서산시, 추석 명절 맞아 저소득층 세대 위문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09/22 [15:28]

▲ 서산시청     ©서산시

 

충남 서산시가 민족 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저소득층 세대와 사회복지시설 등 어려운 이웃을 찾아 위문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서산시는 오는 27일까지 중증장애인 472가구, 사례관리 대상 70가구, 지역아동센터, 장애인 거주시설을 비롯한 사회복지시설 25개소를 대상으로 위문을 진행한다.

 

22일에는 이완섭 서산시장이 직접 부춘동과 석남동에 거주하는 어르신을 찾아가 위문했다.

 

이완섭 서산시장은“우리 지역 곳곳에 따뜻한 손길이 닿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가족과 친지, 이웃과 함께 따뜻한 정을 나누어 더욱 넉넉하고 즐거운 한가위 보내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osan City comforts low-income families during the Chuseok holiday

 

Seosan City, South Chungcheong Province, announced that ahead of Chuseok, a national holiday, it will visit low-income households and social welfare facilities to provide consolation to neighbors in need.

 

To this end, Seosan City will conduct consolation visits to 472 households of severely disabled people, 70 households subject to case management, local children's centers, and 25 social welfare facilities, including residential facilities for the disabled, until the 27th.

 

On the 22nd, Seosan Mayor Lee Wan-seop personally visited the elderly living in Buchun-dong and Seoknam-dong to console them.

 

Seosan Mayor Lee Wan-seop said, “We will do our best to reach out to all corners of our region,” and added, “I hope that you will have a more generous and enjoyable Chuseok by sharing warm feelings with your family, relatives, and neighbors.”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