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예술의전당, 2023 썸머뉴아티스트콘서트 개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07/26 [13:56]

대전예술의전당, 2023 썸머뉴아티스트콘서트 개최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07/26 [13:56]

▲ 2023썸머뉴아티스트콘서트 포스터  © 대전예당


대전예술의전당이 지역 출신 젊은 연주자를 선발해 공연 기회를 제공하는 ‘2023 썸머뉴아티스트콘서트(Summer New Artist Concert, SNAC)’를 오는 29일, 30일 양일간 대전예술의전당 앙상블홀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올해 12회째인 썸머뉴아티스트콘서트에는 지난 2월 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바이올리니스트 천현지와 피아니스트 김준희 등 2명이 연주에 나선다.

 

29일, 첫 무대에 오르는 바이올리니스트 천현지는 예원학교, 서울예고, 서울대 기악과 졸업, 드레스덴 국립음악대학교 석사 최고점, 박사 만장일치로 졸업했다. 

 

Szymon Goldberg 국제콩쿠르 2위 및 Schubertiaden 특별상 등을 수상했으며, 현재는 대전시민교향악단과 Verus Piano Trio 멤버로 활동 중이며 고양예술고등학교 출강하고 있다. 

 

이번 무대에선 슈만 <세 개의 로망스 작품번호 94>, 브람스 <바이올린 소나타 3번 라단조 작품번호 108> 등을 피아니스트 김명현과 함께  선보인다.

 

30일, 무대에 오르는 피아니스트 김준희는 목원대학교 수석 졸업, 동대학원 음악학과 석사과정 수료했으며 음악저널콩쿠르 Grand Prix, 음악춘추콩쿠르 및 음연콩쿠르 1위 등 여러 콩쿠르를 통해 이름을 알리고 있다. 

 

2021년 대전예술의전당 [모차르트 아벤트] 출연해 기량을 선보였고 이번 무대에선 바흐 <전주곡과 푸가 제20번 가단조 BWV 889>, 하이든 <피아노 소나타 제47번 나단조 작품번호 32> 등 특히 콩쿠르에서 중요하게 보는 바흐평균율, 에튀드, 소나타를 기본으로 각 시대별로 다양한 성격을 보여줄 수 있는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공연은 티켓 전석 1만원, 8세 이상이면 관람 가능하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Arts Center, 2023 Summer New Artist Concert

 

Daejeon Arts Center announced that it will hold the '2023 Summer New Artist Concert (SNAC)', which selects young performers from the region and provides them with opportunities to perform, at the Daejeon Arts Center Ensemble Hall on the 29th and 30th. .

 

At the Summer New Artist Concert, which is in its 12th year this year, violinist Hyunji Chun and pianist Joonhee Kim, who were selected through an audition last February, will perform.

 

On the 29th, violinist Hyeonji Chun, who will be performing for the first time, graduated from Yewon School, Seoul Arts High School, Seoul National University Instrumental Music Department, and Dresden National University of Music, with the highest score for a master's degree and a doctoral degree.

 

She won the 2nd prize at the Szymon Goldberg International Competition and the Schubertiaden Special Prize. Currently, she is a member of the Daejeon Civic Symphony Orchestra and the Verus Piano Trio, and teaches at Goyang Arts High School.

 

On this stage, Schumann <Three Romances Op. 94> and Brahms <Violin Sonata No. 3 in D minor Op. 108> will be presented together with pianist Myung-Hyun Kim.

 

On the next day, the 30th, pianist Kim Joon-hee, who will be performing on stage, graduated from Mokwon University at the top of his class and completed the master's course in music at the same graduate school.

 

In 2021, Daejeon Arts Center [Mozart Avent] appeared and showed off his skills, and on this stage, Bach's <Prelude and Fugue No. 20 in A minor BWV 889>, Haydn's <Piano Sonata No. 47 in B minor, Op. Based on Bach's equal temperament, etudes, and sonatas, Beau composed a program that can show various personalities for each era.

 

All tickets for the performance are 10,000 won, and anyone over the age of 8 can watch.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