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테크노파크, R&D 거점기관 개방형혁신사업 주관기관에 선정돼...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06/21 [16:32]

대전테크노파크, R&D 거점기관 개방형혁신사업 주관기관에 선정돼...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06/21 [16:32]

▲ 대전테크노파크 디스테이션_전경     ©김정환 기자

대전테크노파크(원장 김우연, 이하 테크노파크)가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지역혁신클러스터육성(R&D)사업의 일환으로 시행되는 거점기관 개방형혁신사업 공모에서 총괄주관 기관으로 선정됐다.

 

총괄 주관기관에 선정되면서 테크노파크는 향후 4년 7개월 동안 128.6억원 규모(세부R&D과제 포함)의 신규사업비를 확보했다고 21일 밝혔다.

 

테크노파크는 본 사업에서 대전테크노파크 내 구축된 오픈랩(OpenLab)과 연계하여 스마트안전분야의 중소기업 기술개발(R&D)을 지원할 뿐만 아니라, 중소기업 육성에 대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사업화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대전테크노파크에서 총괄주관을 맡아 세부R&D과제와 클러스터 내에 있는 중소기업을 지원하고, ㈜에프에스, ㈜삼인에이치엔티, ㈜씨앤테크는 세부R&D과제를 각각 수행하는 형태로 추진된다.

   

총괄과제는 2023년 6월부터 2027년 12월까지, 세부R&D과제는 2023년 6월부터 2025년 12월까지 사업을 수행하고, 국비와 시비를 합한 총사업비는 약 128.6억원 규모로 투입될 예정이다. 

 

총괄주관기관인 대전테크노파크에서는 지역 내 스마트안전기술과 연관된 부품, 모듈, 센서, 무선통신 등 관련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오픈랩과 연계하여 장비활용기술지원, 전문가 애로기술지원, R&D 과제기획지원, IP R&D 전략수립지원, 국내외 인증기술지원, 시제품팩토리지원, 맞춤형 마케팅 지원 등 다양한 기업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포럼 및 기술 세미나 개최 등을 통해 지역 클러스터 내 산‧학‧연‧관 네트워크 활성화를 지원할 계획이다. 

 

대전테크노파크 김우연 원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스마트안전산업에 대한 중소기업의 기술경쟁력을 강화할 뿐만 아니라, 클러스터 내 기업을 대상으로 사업화를 지원하여 대전의 스마트안전산업을 육성하고, 관련 네트워크를 활성화시킨다는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Technopark, R&D base institution selected as host institution for open innovation project...

 

Daejeon Technopark (Director Kim Woo-yeon, hereinafter referred to as Technopark) was selected as the general manager in the open innovation project for a base institution, which is being implemented as part of the Regional Innovation Cluster Fostering (R&D) project supervised by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After being selected as the general manager, Technopark announced on the 21st that it had secured a new project cost of 12.86 billion won (including detailed R&D tasks) for the next 4 years and 7 months.

 

In this project, Technopark plans to support technology development (R&D) of SMEs in the smart safety field in connection with OpenLab built in Daejeon Technopark, as well as support commercialization through various programs for fostering SMEs.

 

Daejeon Technopark is in charge of overall supervision of this project, supporting detailed R&D tasks and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within the cluster.

   

The general project will be carried out from June 2023 to December 2027, and the detailed R&D project will be carried out from June 2023 to December 2025, and the total project cost, including government and municipal funds, will be invested at approximately KRW 12.86 billion.

 

Daejeon Technopark, the general manager, supports equipment utilization technology, expert technical support for technical difficulties, R&D project planning support, IP R&D It plans to promote various corporate support projects such as strategy establishment support, domestic and international certification technology support, prototype factory support, and customized marketing support, and support the vitalization of industry, academia, research, and government networks in regional clusters by holding forums and technical seminars.

 

Director Kim Woo-yeon of Daejeon Technopark plans not only to strengthen the technological competitiveness of SMEs in the smart safety industry through this project, but also to support commercialization for companies in the cluster to foster the smart safety industry in Daejeon and activate related networks. .

 
대전테크노파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