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의회 ‘의회 봉사단’ 첫 활동 시작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01/17 [10:24]

세종시의회 ‘의회 봉사단’ 첫 활동 시작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01/17 [10:24]

▲ 의원 봉사단 점자도서관 방문 사진  © 세종시의회


세종시의회 여야 의원 5명(김재형‧김현미‧임채성‧이소희‧최원석 의원)이 가칭 ‘의회 봉사단’을 구성하고 첫 활동에 나섰다.

 

이들 의회 봉사단은 16일 첫 활동으로 세종시 점자도서관을 방문해 점자책 제작에 나섰다. 

 

의원들은 세종점자도서관을 찾아 운영 현황과 계획 및 목표를 파악하고 첫 활동으로 의정소식지 점자책 제작 방안을 모색했다. 

 

특히 이날 의회 봉사단 의원들은 세종시 예산 중 각종 홍보물 제작 시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책 제작비 부재에 대한 문제 의식을 갖고 향후 점자책 제작 봉사활동과 함께 관련 예산의 필요성과 당위성을 알려나갈 계획이다. 

 

세종시의회 봉사단은 이날 의정소식지 점자책 제작에 필요한 협조 사항을 공유하고 향후 추가적으로 모여 구체적인 작업 방향과 일정 등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jong City Council ‘Council Volunteer Group’ begins its first activities

 

Five members of the Sejong City Council (Kim Jae-hyung, Kim Hyun-mi, Lim Chae-seong, Lee So-hee, and Choi Won-seok) formed a tentatively named “Council Volunteer Corps” and embarked on their first activities.

 

As their first activity on the 16th, these congressional volunteers visited the Braille library in Sejong City and started making braille books.

 

The lawmakers visited the Sejong Braille Library to find out the current status of its operation, plans, and goals, and as the first activity, they sought ways to produce a newsletter in braille.

 

In particular, on this day, the members of the Congressional Volunteer Corps plan to inform the necessity and legitimacy of the related budget along with future Braille book production volunteer activities, with awareness of the problem of the absence of braille book production costs for the visually impaired when producing various promotional materials during the Sejong City budget.

 

The Sejong City Council Volunteer Corps announced on this day that they would share cooperation necessary for the production of the legislative newsletter and braille book, and plan to meet additionally in the future to discuss specific work directions and schedules.

 
포토뉴스
1/2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