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교육청, 설 명절 맞아 복지시설 위문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3/01/13 [15:49]

대전시교육청, 설 명절 맞아 복지시설 위문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3/01/13 [15:49]

▲ 대전교육청, 설 명절 따뜻한 사랑 나눔 실천 사진  © 대전교육청


우리 민족 고유의 명절 설을 앞두고 대전시교육청 설동호 교육감과 교육청 직원들이 대전지역 어려운 이웃과 따뜻한 사랑을 나누고자 13일부터 아동과 노인, 장애인 시설 등 9개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하여 위문품을 전달하고 이웃사랑 나눔을 실천한다고 밝혔다.

 

대전시교육청은 아동, 장애인, 노인 등 소외된 이웃에게 사회복지시설에서 직접 선정한 위문품을 전달하고 현장에서 만난 아동 및 어르신들을 위로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잠시나마 따뜻한 정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 대전교육청, 설 명절 따뜻한 사랑 나눔 실천(총무과) 사진  © 대전교육청


먼저 13일 교육청은 설동호 교육감이 참여한 가운데 평강의 집을 시작으로 송강종합사회복지관, 효광원 등을 방문하여 시설 관계자들을 격려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밖에 대전시교육청 부교육감, 기획국장, 교육국장, 행정국장 등 간부 공무원들도 대전 시내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하여 위문품을 전달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condolences to welfare facilities for the Lunar New Year holiday

 

Ahead of the Lunar New Year, a traditional Korean holiday, Daej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Superintendent Seol Dong-ho and staff from the Daej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visited 9 social welfare facilities, including facilities for children, the elderly and the disabled, to deliver comfort items and love for neighbors from the 13th to share warm love with neighbors in need in Daejeon. He said he was committed to sharing.

 

The Daej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delivered consolation products directly selected by social welfare facilities to underprivileged neighbors such as children, the disabled, and the elderly, comforted the children and the elderly, and listened to their difficulties.

 

First, on the 13th, the Office of Education had a time to encourage the people involved in the facilities by visiting Pyeonggang House, Songgang Social Welfare Center, and Hyokwangwon, with Superintendent Seol Dong-ho participating.

 

In addition, officials from the Daej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such as the deputy superintendent of education, planning director, education director, and administrative director, will visit social welfare facilities in downtown Daejeon to deliver consolation items.

 
포토뉴스
1/2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