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원자력연구원, 중․저준위 방폐물 올해 계획물량 초과 반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2/12/23 [10:29]

한국원자력연구원, 중․저준위 방폐물 올해 계획물량 초과 반출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2/12/23 [10:29]

▲ 한국원자력연구원, 중_저준위 방폐물 260드럼 반출  © 대전시


23일 새벽 2시 한국원자력연구원에 보관 중인 중․저준위 방폐물 260드럼이 경주 최종처분장으로 반출됐다고 대전시가 밝혔다.

 

이날 260드럼이 반출되면서 지난 8월 222드럼 반출과 함께 올해 반출계획을 82드럼 초과해 반출했다.

 

한국원자력연구원은 올해 반출계획으로 400드럼을 예상했었다.

 

최근 3년간 중․저준위 방폐물을 포함한 지역내 방폐물 반출은 2020년 465드럼, 2021년 475드럼, 2022년 646드럼으로 점점 확대되고 있지만, 대전에는 아직도 전국에서 2번째로 많은 3만 1154드럼의 방폐물이 보관되어 있다.

 

대전시는 앞으로도 중·저준위방폐물 반출량 확대와 방폐물 처분 고도화 시스템 도입 등을 지속적으로 요구하여 시민 안전을 확보해 나갈 방침이다.

 

이날 반출된 방폐물은 운반차량(6대)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전 ․ 후 호송차량 2대와 고장 시 대체 예비차량 1대, 비상대응 차량 1대를 포함하여 총 10대의 차량을 이용하여 경주 최종처분장으로 옮겨졌다.

 

한편 아직도 전국에서 2번째로 많은 3만 1154드럼의 방폐물이 보관되고 있는 대전시는 방폐물 보관에 따른 중앙정부 지원을 받고 있는 타 지자체와의 형평성을 주장하면서 지속적인 지원 요청을 해오고 있으난 정부의 묵묵부답으로 냉가슴만 앓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orea Atomic Energy Research Institute, carrying out excess of this year's planned quantity of low- and intermediate-level radioactive waste

 

At 2 am on the 23rd, Daejeon City announced that 260 drums of low- and intermediate-level radioactive waste stored at the Korea Atomic Energy Research Institute were taken out to the final disposal site in Gyeongju.

 

As 260 drums were exported on that day, 82 drums were exported in excess of this year's export plan along with 222 drums exported in August.

 

The Korea Atomic Energy Research Institute expected 400 drums for this year's export plan.

 

Over the past three years, the export of radioactive waste in the region, including low- and intermediate-level radioactive waste, has gradually expanded to 465 drums in 2020, 475 drums in 2021, and 646 drums in 2022. are stored

 

Daejeon City plans to continue to secure the safety of citizens by continuously requesting the expansion of the amount of low- and medium-level radioactive waste transported out and the introduction of an advanced radioactive waste disposal system.

 

The radioactive waste brought out on this day was sent to the front and rear to secure the safety of the transport vehicles (6 units). Afterwards, a total of 10 vehicles, including 2 convoy vehicles, 1 substitute backup vehicle in case of breakdown, and 1 emergency response vehicle were used to move to the final disposal site in Gyeongju.

 

On the other hand, Daejeon City, which still has 31,154 drums of radioactive waste, the second largest in the country, insists on fairness with other local governments receiving support from the central government for the storage of radioactive waste. I am suffering from cold heart.

 
포토뉴스
1/2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