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의원, 카타르 다녀온 최규 의원 사퇴 촉구...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2/12/05 [15:02]

대전 서구의원, 카타르 다녀온 최규 의원 사퇴 촉구...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2/12/05 [15:02]

▲ 대전서구의회 국민의힘 의원들이 5일 오후 서구의회 청사 앞에서 최규 의원 의원직 사퇴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 김정환 기자


대전서구의회 최규 의원(더불어민주당)의 정례회 기간중 카타르 월드컵 현지 응원으로 최 의원에 대한 비난여론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는 서구의회 동료 의원들이 최규 의원의 의원직 사퇴를 촉구하면서  최 의원이 나감한 상황에 빠졌다.

 

대전서구의회 국민의힘 의원들은 5일 오후 1시 20분 경 서구의회 청사 앞에서 최규 의원의 의원직 사퇴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주민 예산보다 월드컵 현지 관람이 우선인 예결위원장 최규 의원은 사퇴하라!"면서 최 의원의 의원직 사퇴 촉구를 요구한 의원들은 미리 준비한 최 의원 사퇴 촉구 결의문을 낭독하고 집행부를 향해 최 의원 관련 윤리위 소집을 요구했다.

 

이들 국민의힘 의원들은 "대전서구의회는 지난 11월 15일부터 12월 16일까지 제2차 정례회 기간이다"고 말하고 "혈세가 헛되게 쓰이는 곳은 없는지 면밀하게 들여다봐야 하기에 정말 고되지만 그만큼 보람된 시간이다"며 정례회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러면서 의원들은 최 의원을 향해 "이 와중에, 더불어민주당 최규 의원은 느닷없이 아무에게도 알리지 않고 지난달 23일부터 25일까지 청가서를 내고 카타르에 월드컵 관광을 다녀온 것이다. 행정사무감사와 예산심의를 내팽겨치고 떠난 것에 대해 서구 주민들은 분노하고 있다"며 최 의원의 카타르 월드컵 응원 참가의 부적절성을 지적했다.

 

이들은 최규 의원이 지난달 30일 의회에서 가진 언론 해명에 대해서도 지적하고 나섰다.

 

의원들은 최규 의원이 “예결위 일정 취소는 이틀이면 충분했기에 괜찮다.”, “카타르 대사에게 초청장을 받고 간 것이다.”, “사과하지 않았느냐.”라는 식으로 빠져나가려 하고 있다"고 말하면서 "행정사무감사와 예산 심의는 시민들께서 우리 구의원들에게 위임하신 신성한 의무 중 하나다. 더욱이 얼마 전 의정활동 열심히 하겠다고 시민께 약속드리며 의정비까지 인상한 상황이다. 동료 구의원으로서 시민께 얼굴을 들고 다닐 수 없는 상황에 본인은 어찌 이리 뻔뻔할 수 있는지 의문이다'며 최 의원의 최근 행동에 대해서 불쾌한 감정을 드러냈다.

 

이들은 또 최규 의원을 향해 "최규 의원에게 묻고 싶다. 타국의 대사 초청은 중요한 일이고, 주민과의 약속은 중요하지 않은 일인 것인가?"라고 반문하고 "최규 의원은 3선의 선출직 의원이며 의회 예결위원장을 맡고 있다. 본분이 무엇인지 모르는 것 인지 최규 의원에게 묻고 싶다. 또한 문제가 커지자 급조한 변명으로 일관하는 모습은 서구주민들을 무시하고 있는 것으로 밖에 보이지 않는다"며 최 의원의 해명과 카타르행의 부적절성을 지적했다..

 

국민의힘 의원들은 급기야 "최규 의원에게 구의원이라는 자리는 맞지 않는 옷 같다. 최소한의 성의도, 염치도, 예의도 없는 최규 의원은 예결위원장 및 구의원을 사퇴하고 서구 구민들 앞에 석고대죄하길 바란다"며 최 의원의 의원직 사퇴를 요구하면서 "서구의원의 명예를 실추시킨 최규 의원을 윤리위원회에서 제명하고,  최규 예결위원장은 위원직을 사퇴하고,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은 의무를 포기한 최규 의원을 징계하라!"고 촉구했다.

 

이같이 최 의원의 의원직 사퇴와 민주당 차원의 징계를 촉구한 국민의힘 의원들은 "만약, 위와 같은 당연한 조치를 이행하지 않을 경우, 최규 의원 사퇴 촉구 결의안 발의 및 범시민 차원의 저항운동에 직면하게 될 것임을 명심하길 바란다"고 압박했다.

 

한편 국민의힘 의원들의 최규 의원 의원직 사퇴 촉구 기자회견을 앞둔 이날 오전 최규 의원은 신상발언을 통해 "경솔한 행동으로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다"고 사과하고 "주민의 대표로서, 또한 의회 의원으로 신중하게 행동했어야 했는데. 저의 경솔한 행동으로 큰 파장을 일으켰다"면서"앞으로 자숙하는 시간을 가지면서 반성하는 모습 보이도록 하겠다"며 머리를 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Seo-gu member urges the resignation of Choi Gyu, who skipped the regular meeting and went to Qatar...

 

During the regular session of Representative Choi Gyu (Democratic Party of Korea) of the Daejeon Western Council, criticism of Choi continued due to local support for the World Cup in Qatar. fell into

 

Members of the People's Power of the Daejeon Western Council held a press conference on the 5th at around 1:20 pm in front of the Seo-gu Council building urging the resignation of Congressman Choi Gyu.

 

The lawmakers who demanded to urge Rep. Choi to resign, saying, “Rep. Kyu Choi, the chairman of the Preliminary Committee, who prioritizes watching the World Cup over the local budget, should resign!” demanded

 

These people's power lawmakers said, "The Daejeon Western Council is the second regular session from November 15th to December 16th," and said, "It's really hard to look closely to see if there are places where the blood money is wasted, but it's just as rewarding. It's time," he said, emphasizing the importance of regular meetings.

 

At the same time, the lawmakers said to Congressman Choi, "In the meantime, Democratic Party lawmaker Choi Kyu suddenly went on a World Cup tour to Qatar from the 23rd to the 25th of last month without informing anyone. Westerners are outraged by his departure," he said, pointing out the inappropriateness of Choi's participation in Qatar's World Cup cheering.

 

They also pointed out the media explanations that Rep. Gyu Choi had at the National Assembly on the 30th of last month.

 

Members of the lawmakers say that Choi Kyu is trying to get out of the way by saying, “It was okay because two days were enough to cancel the schedule of the Preliminary Committee,” “I received an invitation from the Qatari ambassador,” and “Didn’t you apologize?” Auditing and budget deliberations are among the sacred duties entrusted to our council members by the citizens. Moreover, not long ago, he promised citizens that he would work hard in the legislature, and even raised the legislative budget. As a fellow member of the district, I wonder how I can be so shameless in a situation where I can't show my face to the citizens,' he said, expressing displeasure with Choi's recent actions.

 

They also asked Rep. Gyu Choi, "I want to ask Rep. Gyu Choi. Is it important to invite an ambassador from another country and not important to make a promise to the residents?" I would like to ask Congressman Choi Gyu if he does not know what his duty is. Also, as the problem grows, the appearance of making hastily made excuses only seems to be ignoring the residents of the West." pointed out the castle.

 

Members of the People's Power suddenly said, "For Congressman Choi Gyu, the position of a district councilor does not seem to fit. Congressman Choi Gyu, who has no minimum sincerity, scrupulousness, or courtesy, resigns from the presidency committee chairman and district council member, and hopes to commit a crime in front of the Western residents." Demanding the resignation of Congressman Choi, "Rep. Kyu Choi, who has damaged the honor of a member of the West, is expelled from the Ethics Committee, and Chairman Gyu Choi resigns from the committee, and the Daejeon City Party of the Democratic Party punishes Congressman Gyu Choi for giving up his duties!" urged

 

In this way, members of the People's Power, who urged Congressman Choi's resignation and disciplinary action at the Democratic Party level, said, "If the above obvious measures are not implemented, we will face a resolution calling for the resignation of Choi Gyu and a pan-citizen resistance movement." I hope you keep that in mind."

 

On the other hand, on the morning of the day ahead of the press conference urging members of the People's Power to resign from the position of Congressman Choi Kyu, Congressman Choi Kyu apologized through a personal statement, saying, "I'm sorry for causing controversy with my careless actions," and said, "As a representative of the people and as a member of the assembly, act carefully. I should have done it. My careless behavior caused a big wave."In the future, I will take time to self-reflect and show myself reflecting.”

 
포토뉴스
1/2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