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나디아 사무총장, 대전총회에 북한 내 도시초청 협력 의사 밝혀

허태정 시장 - UCLG ASPAC 버나디아 사무총장, 업무협약 체결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1/12/15 [13:17]

버나디아 사무총장, 대전총회에 북한 내 도시초청 협력 의사 밝혀

허태정 시장 - UCLG ASPAC 버나디아 사무총장, 업무협약 체결

김정환 기자 | 입력 : 2021/12/15 [13:17]
▲ 대전시 - UCLG 아시아 태평양지부, 2022년 이사회 대전 개최 협력     © 김정환 기자


UCLG ASPAC 사무총장이 2022년도 대전에서 개최되는 총회에 북한 내 도시초청을 위한 노력을 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대전을 방문한 UCLG ASPAC(세계지방정부연합 아시아태평양지부) 버나디아 찬드라데위 사무총장은 15일 허태정 대전시장을 만난 자리에서 이 같은 의사를 표현하고 허 시장과 2022년 UCLG-ASPAC이사회(집행부회의 포함) 대전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2022년 대전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총회와 함께 2022년 10월 10일부터 11일까지 대전에서 개최 예정인 ΄22 UCLG ASPAC 집행부회의 및 이사회 개최 준비 및 운영에 필요한 세부사항을 담고 있다.

 

허 시장 초청으로 대전을 찾은 버나디아 사무총장은 13일 국회에서 열린 ‘2022 대전 UCLG 총회 성공개최를 위한 결의다짐 대회’에 참석하여 대전총회 성공에 힘을 보탰다.

 

14일에는 조선도시연맹 참석 독려방안 및 ΄22 UCLG ASPAC 집행부회의 및 이사회 관련한 실무협의를 갖고, 회의장소 등 현장시설을 둘러봤다.

 

이날 허 시장은 “남북평화와 세계평화는 ΄22 대전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총회의 주요 의제이며, 국제사회의 최대 관심 분야인 만큼 회원도시인 조선도시연맹의 총회 참석은 반드시 이루어야 할 과제”라며 “조선도시연맹이 내년 총회에 참석할 수 있도록 대전시와 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며 북한 방문 희망 서한문을 ASPAC에 전달했다.

 

또한 허 시장은 전 세계인이 남북분단의 아픔을 공유하며 세계평화에 대해 고민할 수 있도록 기획 중인 ΄UCLG 회장단과 함께하는 DMZ 평화투어΄를  UCLG ASPAC 공식 프로그램으로 추가할 것을 제안했다.

 

이에, 버나디아 사무총장은 “조선도시연맹이 내년 대전총회에 참석할 수 있도록 UCLG ASPAC 차원에서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화답했다.

 

버나디아 사무총장은 주인도네시아 북한대사와의 친분으로 2차례 북한을 방문했을 정도로 북한과의 네트워크가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허 시장은 지난 10월 스페인 UCLG세계사무국을 방문해 에밀리아 사이즈 사무총장에게 ΄조선도시연맹 초청 서한문΄을 전달한 바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cretary-General Bernadia Announces Invitation to North Korean Cities to the Daejeon General Assembly]


Mayor Tae-Jeong Huh - UCLG ASPAC Secretary General Bernadia signed a business agreement

UCLG ASPAC Secretary-General announced his intention to make efforts to invite cities in North Korea to the general meeting to be held in Daejeon in 2022.

UCLG ASPAC (World Association of Local Governments Asia-Pacific Branch) Secretary-General Bernadia Chandradewi, who visited Daejeon, expressed this opinion at a meeting with Daejeon Mayor Huh Tae-jung on the 15th, and held a meeting with Mayor Huh and the 2022 UCLG-ASPAC Board of Directors (including executive board meeting). A business agreement was signed to host Daejeon.

This agreement contains details necessary for the preparation and operation of the ΄22 UCLG ASPAC Executive Committee and Board of Directors meeting scheduled to be held in Daejeon from October 10 to 11, 2022 together with the 2022 General Assembly of the World Association of Local Governments (UCLG) in Daejeon.

Secretary-General Bernadia visited Daejeon at the invitation of Mayor Huh, and contributed to the success of the Daejeon General Assembly by participating in the ‘Resolving Contest for the Success of the 2022 Daejeon UCLG General Assembly’ held at the National Assembly on the 13th.

On the 14th, he had a plan to encourage the participation of the Chosun Urban Federation and a working-level discussion related to the ΄22 UCLG ASPAC executive meeting and board of directors meeting, and toured the site facilities including the meeting place.

On this day, Mayor Huh said, “Inter-Korean peace and world peace are the main agendas of the ΄22 Daejeon Federation of Local Governments (UCLG), and as it is an area of ​​greatest interest to the international community, participation in the general meeting of the Chosun Cities Federation, a member city, is a must.” He delivered a letter of hope for a visit to North Korea to ASPAC, saying, “I ask that you work together with Daejeon so that the Joseon Cities Federation can attend the general assembly next year.”

In addition, Mayor Heo suggested adding the DMZ Peace Tour ΄ with the UCLG President, which is being planned for people around the world to share the pain of division between North and South Korea and to think about world peace, as an official UCLG ASPAC program.

In response, Secretary-General Bernadia replied, “We will actively cooperate at the UCLG ASPAC level so that the Chosun City Federation can attend the Daejeon General Assembly next year.”

Secretary-General Bernadia is known to have a good network with North Korea, so that he visited North Korea twice as a close friend of the North Korean ambassador to Indonesia.

Meanwhile, Mayor Huh visited the UCLG World Secretariat in Spain last October and delivered a letter of invitation to the ΄ Joseon Cities Federation to the Secretary-General, Emilia Size.

 
포토뉴스
1/23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