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2021.11.30 [22:48]
정치행정미디어경제사회교육칼럼천안,아산서산.당진.태안보령.서천.홍성.예산공주.청양.부여논산.계룡.금산
전체기사정부청사세종시대덕밸리IT/과학문화 · 스포츠공연정보자료실성명·논평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기사제보
섹션이미지
자료실
성명·논평
인사 · 동정 . 알림
기자회원 게시판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청소년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만든이
기사제보
HOME >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전시-대전마케팅공사, 5개 병원 참여 ‘대전형 특화 메디컬 상품’ 홍보
 
김정환 기자
광고
▲ 대전시.대전마케팅공사, 대전형 특화 메디컬 상품개발     © 김정환 기자


대전시와 대전마케팅공사가 충남대학교병원, 건양대학교병원, 영훈의료재단 대전선병원, 바른생각병원, 페이스성형외과 와 MOU체결 하고, 지속적인 협업을 경쟁우위의 지역특화기술을 활용,‘대전형 특화 메디컬 상품’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대전 5개 의료기관의 전문 의료기술을 토대로 개발한 대전형 특화 메디컬상품으로 충남대학교병원은 대장암, 전립선암, 부인과종양과 같은 중증 암을 정확하게 치료하는󰡐중증 암 전문 로봇수술’, 건양대학교병원은 전문의 협진을 통한 로봇수술 및 NGS분석 등 암환자 개인 유전자  특성을 고려 암을 치료하는 ‘여성 암 로봇수술 및 면역 항암치료 ’,영훈의료재단 대전선병원은 Smart Hospital로서 5성급 호텔에 준하는 병실에서 숙박하며 검진하는‘개인 맞춤형 프리미엄 건강검진’, 바른생각병원은 전신마취 없이, 1cm미만 구멍만으로 목·허리디스크 와 협착증을 치료하는 ‘척추 내시경 수술'을 페이스성형외과는 수술 부위를 3D CT로 촬영하고 가상시뮬레이션과  전문의 진단에 따라 맞춤형 페이스 임플란트를 제작, 수술하는 ‘3D  FACE Implant’를 특화했다.

 

대전마케팅공사 고경곤 사장은 “대전 5개 의료기관과 협업하여 개발한 대전형 특화 메디컬 상품은 대전의 우수한 의료 인프라와 서비스를 국내․외로 홍보하여 대전 의료 접근성을 더욱 확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전마케팅공사는 앞으로도 의료기관과의 협업체계를 더욱 강화해 지속적인 메디컬 상품 개발과 향후 의료사업 시장 확대를 위해 온라인 기반 비대면 진료가이드 플랫폼 개발 등 관내 의료기관의 디지털 전환도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City-Daejeon Marketing Corporation, 5 hospitals participated in the development of “Daejeon-type specialized medical products”]


Daejeon City and Daejeon Marketing Corporation signed an MOU with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Konyang University Hospital, Younghoon Medical Foundation Daejeon Sun Hospital, Barun Saenggak Hospital, and Face Plastic Surgery Clinic, and continued collaboration using regional specialized technology with a competitive advantage. Product' has been developed.
This is a Daejeon-type specialized medical product developed based on the professional medical technology of five medical institutions in Daejeon.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ccurately treats severe cancers such as colon cancer, prostate cancer, and gynecological tumors. 'Female cancer robot surgery and immune chemotherapy', which treats cancer by considering individual genetic characteristics of cancer patients such as robot surgery and NGS analysis through consultation with specialists.Younghun Medical Foundation Daejeon Sun Hospital is a smart hospital in a ward equivalent to a 5-star hotel. ‘Personalized premium health check-up’, which provides a check-up while staying, and Barunsaenggak Hospital offers ‘spine endoscopic surgery’ that treats neck and herniated discs and stenosis with a hole less than 1cm without general anesthesia. He specialized in '3D FACE Implant', which manufactures and operates customized face implants according to virtual simulation and expert diagnosis.

Daejeon Marketing Corporation President Gyeong-gon Ko said, “The Daejeon-type specialized medical product developed in collaboration with Daejeon's five medical institutions will serve as an opportunity to further expand Daejeon's medical accessibility by promoting Daejeon’s excellent medical infrastructure and services at home and abroad.” .

Meanwhile, Daejeon Marketing Corporation announced that it plans to actively promote digital transformation of internal medical institutions, such as the development of an online-based non-face-to-face treatment guide platform, in order to continuously develop medical products and expand the medical business market in the future by further strengthening the cooperation system with medical institutions.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1/03/26 [13:1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30일 개통을 앞 둔 논산 탑정호 출렁다리 노을
광고
광고
광고
  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청소년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만든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명칭:브레이크뉴스(주). 등록번호:대전,아00118.등록년월일:2011년12월28일. 제호:브레이크뉴스대전세종충청..편집인:김정환. 발행일:2004년8월1일.발행소:브레이크뉴스(주). 전화 ☎Tel 010-5409-8989 Fax 0504-172-8989 . 청소년보호책임자:김정환.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본사]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 /대전세종충청본부:대전광역시 중구 어덕마을로 10번길97
Contact djbreaknews@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관리자모드